•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전국서 가장 긴 터널은 인제양양터널(10.96㎞)…가장 긴 교량은 인천대교

입력 2019-06-04 11:00 수정 2019-06-05 08:51

국토부, 2018년도 도로 교량 및 터널 현황조서 발표

▲우리나라에서 가장 긴 교량은 영종도와 송도국제도시를 연결하는 인천대교(11.86km)다. 인천대교 전경.(연합뉴스)
▲우리나라에서 가장 긴 교량은 영종도와 송도국제도시를 연결하는 인천대교(11.86km)다. 인천대교 전경.(연합뉴스)
지난해 기준 전국 교량 및 터널연장이 5349㎞로 10년 만에 53.9%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가장 긴 교량은 영종도와 송도국제도시를 연결하는 ‘인천대교(11.86㎞)’이며 가장 긴 터널은 서울양양고속도로 구간에 위치한 ‘인제양양터널(10.96㎞)’이었다.

국토교통부는 4일 고속국도, 일반국도, 지방도 등 전국 도로상의 교량 및 터널에 대한 기초현황 및 통계자료를 수록한 '2018년도 도로 교량 및 터널 현황조서'를 발표했다.

도로의 주요 구조물인 교량 3만4297개소(3452㎞) 및 터널 2566개소(1897㎞)의 총 연장은 5349㎞로 전체 도로연장(11만714㎞)의 4.8%(교량 3.1%, 터널 1.7%)를 차지했다. 교량 및 터널 총 3만6863개소 기준으로 약 3.0㎞마다 교량 또는 터널이 놓인 셈이다.

지난 10년 동안 교량 연장은 2567㎞에서 3452㎞로 34.5% 증가하고, 터널 연장은 910㎞에서 1897㎞로 약 108.5% 증가해 교량 및 터널 전체로는 53.8% 늘었다.

우리나라에서 가장 긴 교량은 영종도와 송도국제도시를 연결하는 인천대교(11.86㎞), 가장 긴 터널은 서울양양고속도로 구간에 위치한 인제양양터널(10.96㎞)로 나타났다.

또 케이블 교량(총 77개소)의 경우 현수교인 노량대교(남해군)와 사장교인 장자교(군산시), 레고랜드진입교량(춘천시)이 포함돼 현수교는 9개소, 사장교는 68개소인 것으로 집계됐다.

해상교량(총 136개소)의 경우 연도교(섬과 섬 연결)인 선유교(무녀도~선유도)와 장자교(장자도~선유도), 연륙교(육지와 섬 연결)인 노량대교(하동 금남 노량~남해 설천 노량), 일반해상교(육지와 육지 연결)인 동백대교(전북 군산~충남 서천)가 포함돼 연도교는 46개소, 연륙교는 55개소, 일반해상교는 35개소로 나타났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580,000
    • -7.18%
    • 이더리움
    • 156,700
    • -6.95%
    • 리플
    • 212.9
    • -2.7%
    • 라이트코인
    • 46,860
    • -3.98%
    • 이오스
    • 2,629
    • -7.17%
    • 비트코인 캐시
    • 257,600
    • -7.05%
    • 스텔라루멘
    • 48.68
    • -5.71%
    • 트론
    • 13.68
    • -4.27%
    • 에이다
    • 35.14
    • -5.2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7,700
    • -11.08%
    • 모네로
    • 57,950
    • -8.02%
    • 대시
    • 78,350
    • -9.53%
    • 이더리움 클래식
    • 5,785
    • -7.44%
    • 45.19
    • -5.08%
    • 제트캐시
    • 36,460
    • -8.05%
    • 비체인
    • 3.566
    • -9.35%
    • 웨이브
    • 1,007
    • -8.79%
    • 베이직어텐션토큰
    • 167.5
    • -6.63%
    • 비트코인 골드
    • 8,530
    • -8.13%
    • 퀀텀
    • 1,446
    • -6.47%
    • 오미세고
    • 600
    • -4.91%
    • 체인링크
    • 2,579
    • -7.13%
    • 질리카
    • 4.506
    • -5.53%
    • 어거
    • 12,120
    • -5.9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