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거래소 “포스링크 상장적격성 실질심사 사유추가”

입력 2019-05-02 17:22

한국거래소 코스닥시장본부는 포스링크에 대해 '횡령·배임혐의 발생'으로 상장적격성 실질심사 사유가 발생했다고 2일 공시했다.

거래소는 “3월 21일 상장폐지 사유발생 및 내부회계관리제도 비적정등 사유로 관리종목 및 투자주의환기종목으로 지정된 포스링크는 2일 최대주주 변경 사실을 공시했다”며 “이와 관련해 상장적격성 실질심사 사유가 추가됐다”고 밝혔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053,000
    • -4.45%
    • 이더리움
    • 191,300
    • -6.32%
    • 리플
    • 289
    • -1.37%
    • 라이트코인
    • 60,100
    • -6.39%
    • 이오스
    • 3,350
    • -6.94%
    • 비트코인 캐시
    • 269,200
    • -5.18%
    • 스텔라루멘
    • 71.7
    • -3.63%
    • 트론
    • 18.4
    • -4.17%
    • 에이다
    • 45
    • -5.4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8,700
    • -4.12%
    • 모네로
    • 64,300
    • -4.88%
    • 대시
    • 71,300
    • -4.55%
    • 이더리움 클래식
    • 4,961
    • -2.25%
    • 45.2
    • -3.62%
    • 제트캐시
    • 37,210
    • -5.56%
    • 비체인
    • 6.81
    • -4.76%
    • 웨이브
    • 789
    • -5.0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2
    • -2.96%
    • 비트코인 골드
    • 8,325
    • -3.48%
    • 퀀텀
    • 2,123
    • -4.58%
    • 오미세고
    • 974
    • -6.08%
    • 체인링크
    • 3,045
    • -2.99%
    • 질리카
    • 7.15
    • -7.5%
    • 어거
    • 13,460
    • -4.8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