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굿네이버스, 아동권리 증진 위해 육아정책연구소와 손잡아

입력 2018-07-12 13:12

아동학대 조기발견 체계 구축 및 아동학대 대응 매뉴얼 개발을 위한 연구 함께해

▲사진=(왼쪽부터) 백선희 육아정책연구소장, 양진옥 굿네이버스 회장
▲사진=(왼쪽부터) 백선희 육아정책연구소장, 양진옥 굿네이버스 회장

국제구호개발 NGO 굿네이버스(회장 양진옥)는 아동권리 증진을 위해 지난 11일 육아정책연구소(소장 백선희)와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체결된 협약에 따라 두 단체는 아동권리 증진을 위한 공동 연구를 시작한다. 아동학대 조기발견 체계 구축과 유아교육 기관을 대상으로 한 아동학대 매뉴얼 개발에 중점을 맞춰 진행될 예정이다. 어린이집, 유치원, 학교 등 아동 관련 기관과 가정에서 아동 권리가 지켜질 수 있도록 아동권리에 대한 인식 제고와 홍보도 같이 진행된다.

양진옥 굿네이버스 회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굿네이버스는 육아정책연구소와 함께 UN 아동권리협약에 기반한 아동권리보호에 더 힘을 쏟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며, "아동의 더 나은 내일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어 백선희 육아정책연구소장은 "아동권리가 증진되기 위해서는 단체 뿐만 아니라 가정, 지역사회, 국가 등이 함께 책임감을 가지고 공동으로 노력해야한다"며 "그동안 본 연구소는 아동권리 관련 연구를 꾸준히 진행해왔으며, 이번 업무협약을 계기로 아동권리 연구를 더욱 발전시켜 나갈 것이다. 굿네이버스와 함께 대한민국 아동들이 행복하게 성장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굿네이버스는 학대피해아동 보호 및 예방, 심리정서 지원, 위기가정아동 지원 등의 국내아동권리보호사업을 진행하고 있으며, 지난 2015년 9월에 개소한 굿네이버스 아동권리연구소에서는 아동이 행복한 사회를 만드는데 기여하는 정책 연구와 실천 연구 등을 시행하고 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905,000
    • -1.96%
    • 이더리움
    • 209,200
    • -2.97%
    • 리플
    • 304
    • -2.88%
    • 라이트코인
    • 66,950
    • -3.11%
    • 이오스
    • 3,889
    • -1.89%
    • 비트코인 캐시
    • 309,200
    • -4.57%
    • 스텔라루멘
    • 84.9
    • -1.05%
    • 트론
    • 21.7
    • -3.98%
    • 에이다
    • 50.2
    • +1.2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3,400
    • -3.37%
    • 모네로
    • 73,700
    • -3.41%
    • 대시
    • 79,300
    • -1.43%
    • 이더리움 클래식
    • 5,320
    • -3.45%
    • 46.5
    • +0.65%
    • 제트캐시
    • 42,050
    • -0.61%
    • 비체인
    • 8.4
    • +1.57%
    • 웨이브
    • 900
    • +0.9%
    • 베이직어텐션토큰
    • 289
    • -5.25%
    • 비트코인 골드
    • 9,305
    • -1.95%
    • 퀀텀
    • 2,533
    • -5.13%
    • 오미세고
    • 1,186
    • +2.6%
    • 체인링크
    • 3,474
    • -4.9%
    • 질리카
    • 7.56
    • +6.63%
    • 어거
    • 12,610
    • -4.2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