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세월호 후속법 본회의 통과…선령 최대 25년으로 단축 등 안전 강화

입력 2014-12-09 18:38

다중피해 사고시 면허 영구취소와 해양·선박 안전 강화를 골자로 하는 해운법, 선원법, 선박안전법 개정안 등 이른바 ‘세월호 후속법’이 9일 국회 본회의에서 통과됐다.

해운법 개정안은 여객운송사업자에 대해 고의나 중대과실 등으로 다중의 생명이나 신체에 위험을 일으킨 해양사고가 나면 다시 면허를 받을 수 없도록 하는 영구적 결격제도를 도입했다.

고의나 중대 과실에 의한 해양사고 시 과징금을 현행 3000만원에서 최대 10억원으로 상향조정했다. 여객운송사업자는 여객 승선시 신분증 제시를 요구하고, 승선권의 기재내용을 확인하도록 했다. 신분증 제시에 불응하면 승선을 거부할 수 있도록 했다.

이밖에 해양수산부 장관은 관계 중앙행정기관의 장과 협의해 5년 단위로 연안여객선 현대화 계획을 수립, 시행하도록 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835,000
    • -0.56%
    • 이더리움
    • 216,600
    • +0.46%
    • 리플
    • 343
    • +3.94%
    • 라이트코인
    • 67,300
    • +0.98%
    • 이오스
    • 3,711
    • +0.87%
    • 비트코인 캐시
    • 267,800
    • -0.04%
    • 스텔라루멘
    • 74.6
    • +1.5%
    • 트론
    • 19.4
    • +2.11%
    • 에이다
    • 59.3
    • -0.3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2,400
    • -2.85%
    • 모네로
    • 60,200
    • -0.66%
    • 대시
    • 83,600
    • -1.12%
    • 이더리움 클래식
    • 5,680
    • +1.16%
    • 46.1
    • -1.07%
    • 제트캐시
    • 46,050
    • -1.03%
    • 비체인
    • 4.24
    • -1.62%
    • 웨이브
    • 1,021
    • +2.4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3
    • +1.67%
    • 비트코인 골드
    • 9,185
    • +0.22%
    • 퀀텀
    • 2,128
    • +0.38%
    • 오미세고
    • 972
    • -2.02%
    • 체인링크
    • 3,056
    • +2.21%
    • 질리카
    • 7.88
    • -0.76%
    • 어거
    • 9,745
    • +0.5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