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소비자원 "휴가철, 대여ㆍ음식 관련 서비스 불만 높아"

휴가철인 8월 대여ㆍ음식 관련 서비스 불만이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소비자원과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는 1372소비자상담센터에 접수된 소비자상담을 빅데이터시스템을 활용해 분석한 결과, 8월 전체 상담 건수가 전월 대비 12.1% 감소한 가운데 ‘대여(렌트) 서비스’(72.7%), ‘음식 관련 서비스’(19.4%) 등의 소비자 불만이 높게 나타났다고 11일 밝혔다.

8월 소비자상담은 6만 2965건으로, 전월(7만 1613건) 대비 12.1%(∆8648건) 감소했고, 전년 동월(7만 2178건) 대비 12.8%(∆9,213건) 줄었다.

소비자상담 건수는 줄었지만 휴가철인 만큼 대여 서비스와 음식 관련 서비스의 불만은 높게 나타났다. 전년 동월 대비 소비자상담이 72.7% 증가한 ‘대여(렌트) 서비스’의 세부 품목은 음식물 처리기, 침대 및 매트리스, LED 마스크, 안마의자, 공기청정기 등이며 계약 관련 상담과 품질 관련 불만이 주를 이뤘다. 전월 대비 소비자상담이 19.4% 증가한 ‘음식 관련 서비스’는 포장 및 배달음식의 이물질 혼입, 음식물 섭취 후 부작용, 배달대행서비스 관련 문의 등의 상담이 많았다.

연령대별로는 30대가 1만 8035건(30.7%)으로 가장 많았고 40대 1만 5930건(27.1%), 50대 1만 845건(18.4%) 순이었다. 여성 소비자의 상담이 54.4%(34,235건)로 남성 45.6%(28,730건) 대비 8.8%p 높았다.

상담 사유로는 '품질·A/S'(1만 9367건, 30.8%), '계약해제·위약금'(1만 2389건, 19.7%), '계약불이행'(8982건, 14.3%)과 관련한 상담이 전체의 64.8%를 차지했고, 일반판매(3만 4159건, 54.3%)를 제외한 판매방법 중에서는 '국내전자상거래'(1만 5746건, 25.0%), '방문판매'(2344건, 3.7%), '전화권유판매'(1915건, 3.0%)의 비중이 높았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1,770,000
    • -0.38%
    • 이더리움
    • 247,200
    • -1.4%
    • 리플
    • 322
    • -2.42%
    • 라이트코인
    • 85,700
    • +0%
    • 이오스
    • 4,474
    • -2.99%
    • 비트코인 캐시
    • 360,900
    • -0.72%
    • 스텔라루멘
    • 78
    • -3.58%
    • 트론
    • 19.7
    • -4.37%
    • 에이다
    • 70.1
    • +0.5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38,000
    • -1.85%
    • 모네로
    • 81,300
    • -3.33%
    • 대시
    • 106,500
    • -3.45%
    • 이더리움 클래식
    • 7,050
    • -1.33%
    • 80.6
    • -5.95%
    • 제트캐시
    • 61,650
    • -4.42%
    • 비체인
    • 5.6
    • -0.18%
    • 웨이브
    • 2,019
    • +1.1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39
    • +1.7%
    • 비트코인 골드
    • 12,900
    • -0.77%
    • 퀀텀
    • 2,632
    • -3.91%
    • 오미세고
    • 1,249
    • -3.85%
    • 체인링크
    • 2,124
    • -2.21%
    • 질리카
    • 11.7
    • -0.85%
    • 어거
    • 12,420
    • -0.9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