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김안과병원, "부모 10명 중 9명, 자녀 시력 완성시기 몰라"

아이들의 시력 완성시기 만 7~8세 정도에 완성...보호자 교육 시급

아이들의 시력 완성시기는 만 7~8세 정도에 완성되는데 이를 정확히 아는 부모는 10명 중 1명도 채 안되는 것으로 나타났다. 평생 시력을 좌우하는 골든타임을 놓치지 않기 위해 6세 이전에 시력발달을 저해하는 원인의 조기발견과 치료의 필요성에 대한 보호자 교육이 필요해 보인다.

건양의대 김안과병원은 ‘해피아이 눈 건강 1∙3∙6 캠페인'의 일환으로 전국에 있는 성인 중 7세 이하의 자녀를 둔 보호자 1000명을 대상으로 ‘자녀의 눈 건강 인식에 대한 실태조사’를 실시한 결과 자녀의 눈 건강에 대한 보호자들의 기본지식이 매우 부족한 것으로 드러났다고 20일 밝혔다.

소아 눈 건강의 가장 기본이 되는 '시력 완성시기가 만 7~8세인 것을 알고 있는지'에 대한 질문에 7.3%만이 '정확히 알고 있다'고 답했으며, 절반이 넘는 50.4%가 '전혀 몰랐다'고 응답했다. 비교적 널리 알려진 소아안과 지식인 '약시인 아이가 소아기에 적절한 치료를 받지 않으면, 성인이 되어 라식, 라섹과 같은 시력교정수술을 받아도 시력이 개선되지 않는다'는 사실도 13.6%만 '정확히 알고 있다'고 답했다.

눈 이상의 조기발견을 위한 보호자의 인식도 부족한 것으로 조사됐다.

자녀의 첫 안과검진의 적절한 시기를 묻는 질문에는 '생후 36개월경'이라고 답한 응답자가 31%로 가장 많았으며, '초등학교 입학 전'이 23.6%로 그 뒤를 이어, 상당히 많은 보호자가 눈 이상의 조기발견의 중요성을 잘 인지하지 못하고 있었다. 자녀의 안과검진을 받지 않는 이유에서도 '자녀가 어려서 안과검진이 필요하지 않은 시기라서'라는 응답이 24%로 가장 많았으며, '특별한 질환 및 이상 증상이 있을 때만 필요하다'고 답한 응답자가 18.7%로 뒤를 이어, 증상이 없더라도 정기적인 안과검진이 필요함을 잘 인지하지 못하고 있었다.

김안과병원 김용란 원장은 “시력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는 기간이 7~8세까지이기 때문에 아이가 태어난 뒤 이 시기까지 몇 년 동안만 집중적인 관심을 보이면 되는데 많은 부모들이 잘 모르고 있어 안타깝다”며, “영유아 눈 건강을 위한 ‘해피아이 눈 건강 1∙3∙6’ 캠페인을 더욱 적극적으로 진행하겠다”며 관심을 당부했다.

한편 김안과병원은 영유아 눈 건강 보호를 위해 보호자들이 알아야 할 기본 정보를 알리는 ‘해피아이 눈 건강 1∙3∙6 캠페인'을 통해 '찾아가는 눈 건강 강좌' 개최, '어린이 눈 건강 체험교실' 개최, '1∙3∙6 눈 건강 수첩' 배포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1,760,000
    • -0.96%
    • 이더리움
    • 248,100
    • -1.12%
    • 리플
    • 324
    • -2.11%
    • 라이트코인
    • 86,400
    • +0.52%
    • 이오스
    • 4,496
    • -2.89%
    • 비트코인 캐시
    • 361,100
    • -0.82%
    • 스텔라루멘
    • 80.2
    • -3.14%
    • 트론
    • 19.7
    • -4.37%
    • 에이다
    • 70.6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138,200
    • -1.64%
    • 모네로
    • 81,250
    • -3.68%
    • 대시
    • 106,800
    • -2.82%
    • 이더리움 클래식
    • 7,065
    • -1.05%
    • 82.9
    • -2.01%
    • 제트캐시
    • 62,750
    • -2.41%
    • 비체인
    • 5.61
    • -1.41%
    • 웨이브
    • 1,978
    • -1.59%
    • 베이직어텐션토큰
    • 239
    • -0.42%
    • 비트코인 골드
    • 12,890
    • -3.01%
    • 퀀텀
    • 2,648
    • -4.58%
    • 오미세고
    • 1,240
    • -4.25%
    • 체인링크
    • 2,167
    • -0.23%
    • 질리카
    • 11.7
    • -4.1%
    • 어거
    • 12,580
    • +0%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