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VCNC "타다 프리미엄 미인가 맞다…성급한 발표로 혼란 드려 죄송"

타다와 택시의 상생모델인 ‘타다 프리미엄’ 인가 발표에 관한 혼선에 대해 타다 운영사 브이씨앤씨(VCNC)가 12일 ‘잘못된 발표’라는 점을 인정하고 사과했다.

VCNC는 이날 저녁 “서울시가 공식 절차를 완전히 마무리하기 전에 혼란을 드린 점에 대해 정중히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이번 VCNC의 사과는 전날 자신들의 ‘타다 프리미엄, 서울시 인가 완료’ 발표가 잘못됐다는 점을 인정한 것이다. VCNC는 11일 보도자료를 통해 “타다 프리미엄의 서울시 택시 인가가 완료됐다”고 발표한 바 있다.

하지만 서울시는 12일 해명자료를 내고 이 같은 VCNC 발표를 강하게 부인했다. 서울시는 “현재 일부 택시사업자가 면허전환 신청서 등 관련 서류를 제출했을 뿐 아직까지 면허전환을 인가한 사실이 없다”고 해명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1,797,000
    • -2.39%
    • 이더리움
    • 246,300
    • -3.3%
    • 리플
    • 355
    • -2.2%
    • 라이트코인
    • 88,250
    • -2.32%
    • 이오스
    • 4,634
    • -4.71%
    • 비트코인 캐시
    • 370,000
    • -3.92%
    • 스텔라루멘
    • 106
    • +15.47%
    • 트론
    • 20.1
    • -3.37%
    • 에이다
    • 71.6
    • -1.3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2,000
    • -3.14%
    • 모네로
    • 83,600
    • -1.76%
    • 대시
    • 109,600
    • -3.09%
    • 이더리움 클래식
    • 7,180
    • -5.46%
    • 85.2
    • -0.35%
    • 제트캐시
    • 62,900
    • -2.86%
    • 비체인
    • 5.5
    • -5.34%
    • 웨이브
    • 2,007
    • -0.6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24
    • -0.88%
    • 비트코인 골드
    • 13,250
    • -2.5%
    • 퀀텀
    • 2,728
    • -3.3%
    • 오미세고
    • 1,317
    • -4.43%
    • 체인링크
    • 2,189
    • +6.78%
    • 질리카
    • 12
    • -1.64%
    • 어거
    • 12,430
    • -5.1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