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일본서 출근길 흉기난동으로 2명 사망·16명 부상

등굣길 여자 초등학생들이 피해자 다수 차지

▲일본 가와사키시에서 28일(현지시간) 무차별 흉기난동이 벌어진 가운데 경찰과 구조대원들이 현장을 정리하고 인명 구조작업을 벌이고 있다. 가와사키/EPA연합뉴스
▲일본 가와사키시에서 28일(현지시간) 무차별 흉기난동이 벌어진 가운데 경찰과 구조대원들이 현장을 정리하고 인명 구조작업을 벌이고 있다. 가와사키/EPA연합뉴스

일본에서 28일(현지시간) 오전 한 남성이 무차별적으로 흉기를 휘둘러 16명이 다치는 참사가 일어났다.

일본 NHK방송에 따르면 이날 가나가와현 가와사키시의 노보리토역 근처 한 버스정류장에서 한 괴한이 무차별로 사람들에게 칼을 휘둘러 최소 16명이 부상했다.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전 7시 45분께 노보리토 제1공원 인근 도로에서 여러 사람이 공격을 받고 있다는 신고가 들어와 출동했다. 이 사태로 6~7세의 여자 초등학생 13명과 성인 남녀 3명이 부상해 치료를 받고 있다. 이 가운데 성인 1명과 초등학생 1명은 심폐정지 상태이며 3명은 중상이라고 NHK는 전했다.

경찰은 40~50대 정도로 보이는 용의자 신병을 확보했지만 이 남성도 자신의 목을 찔러 의식 불명 상태에 있다.

사건을 목격한 한 버스 운전기사는 “괴한이 양손에 칼을 들고 버스가 오는 방향으로 걸어와 초등학생들을 차례로 찔렀다”고 증언했다. 현장에서 이 남성이 사용한 것으로 보이는 흉기 2개가 발견됐으나 신원을 확인할 수 있는 것은 나오지 않았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1,967,000
    • -2.59%
    • 이더리움
    • 257,000
    • -0.46%
    • 리플
    • 372
    • -2.61%
    • 라이트코인
    • 110,200
    • -2.47%
    • 이오스
    • 5,005
    • +1.91%
    • 비트코인 캐시
    • 361,000
    • -2.4%
    • 스텔라루멘
    • 112
    • -1.75%
    • 트론
    • 28.3
    • -7.21%
    • 에이다
    • 90
    • -0.66%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3,300
    • +4.14%
    • 모네로
    • 97,100
    • -1.47%
    • 대시
    • 156,000
    • -3.7%
    • 이더리움 클래식
    • 7,315
    • -2.98%
    • 97.9
    • -4.01%
    • 제트캐시
    • 95,000
    • -3.45%
    • 비체인
    • 7.67
    • -4.6%
    • 웨이브
    • 2,126
    • -6.9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83
    • -2.74%
    • 비트코인 골드
    • 26,410
    • -6.31%
    • 퀀텀
    • 3,642
    • -3.13%
    • 오미세고
    • 1,883
    • -4.12%
    • 체인링크
    • 4,279
    • +4.44%
    • 질리카
    • 16.9
    • -2.87%
    • 어거
    • 18,090
    • -1.5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