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한화케미칼 "측정치 조작 대기오염 불법배출 책임 통감…혐의 확정 아냐"

한화케미칼이 대기오염물질 측정대행업체와 짜고 불법 배출했다는 환경부의 발표에 “책임을 통감하며 깊이 반성한다”고 17일 입장을 표명했다.

이날 환경부는 영산강유역환경청이 지난해 3월부터 최근까지 광주ㆍ전남 지역의 대기오염물질 측정대행업체 13곳을 조사한 결과 여수 산단 지역의 한화케미칼, LG화학, 에스엔엔씨, 대한시멘트 등 다수의 기업들이 측정대행업체와 짜고 먼지ㆍ황산화물 등의 배출농도를 속인 것을 적발했다.

그러나 한화케미칼은 이에 대해 “심려를 끼쳐드린 점 진심으로 사과를 드리며, 향후 이런 문제가 다시는 발생하지 않도록 더욱 노력하겠다”면서도 아직까지 혐의가 확정되지는 않았다고 선을 그었다.

한화케미칼은 “적시된 공모 부분과 관련해 피의자로 지목된 담당자에 대한 자체 조사는 물론 조사 기관에서 2회에 걸쳐 소환 조사를 했지만 일관되게 혐의를 부인하고 있다”면서 “현재까지 공모에 대한 어떠한 증거가 나오지 않은 것으로 알고 있다”고 해명했다. 이어 “이 부분에 대해 향후 검찰조사에 성실히 임해 소명하도록 하겠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4,458,000
    • -5.4%
    • 이더리움
    • 378,900
    • -8.63%
    • 리플
    • 520
    • -11.26%
    • 라이트코인
    • 143,600
    • -12.59%
    • 이오스
    • 7,770
    • -12.05%
    • 비트코인 캐시
    • 531,000
    • -12.44%
    • 스텔라루멘
    • 157
    • -10.79%
    • 트론
    • 39.9
    • -10.13%
    • 에이다
    • 142
    • -10.12%
    • 비트코인에스브이
    • 239,400
    • -13.97%
    • 모네로
    • 114,300
    • -12.14%
    • 대시
    • 200,500
    • -9.56%
    • 이더리움 클래식
    • 10,000
    • -13.94%
    • 146
    • -9.87%
    • 제트캐시
    • 130,400
    • -9.25%
    • 비체인
    • 9.3
    • -9.7%
    • 웨이브
    • 2,801
    • -14.23%
    • 베이직어텐션토큰
    • 350
    • -9.56%
    • 비트코인 골드
    • 32,660
    • -12.79%
    • 퀀텀
    • 5,495
    • -18.71%
    • 오미세고
    • 3,077
    • -8.82%
    • 체인링크
    • 3,126
    • +23.45%
    • 질리카
    • 24
    • -9.43%
    • 어거
    • 27,260
    • -5.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