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피앤텔, 전 경영진 횡령ㆍ배임 혐의로 고소

피앤텔은 이강석 전 대표이사, 하상백 전 부회장 등 전 경영진의 횡령ㆍ배임혐의가 발생했다고 3일 공시했다.

횡령금액은 4억5000만원 횡령 혐의로 자기자본 대비 4.05%에 해당한다.

회사 측은 “수원지방검찰청 안양지청에 고소장을 제출했다”며 “조사과정에서 횡령 발생금액은 바뀔 수 있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587,000
    • +0.04%
    • 이더리움
    • 230,600
    • +2.44%
    • 리플
    • 341
    • +5.57%
    • 라이트코인
    • 93,400
    • +3.6%
    • 이오스
    • 4,411
    • +1.63%
    • 비트코인 캐시
    • 386,200
    • +2.79%
    • 스텔라루멘
    • 94.5
    • +1.94%
    • 트론
    • 21.8
    • +2.83%
    • 에이다
    • 71.4
    • +2.8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4,200
    • +0.18%
    • 모네로
    • 100,900
    • +0.39%
    • 대시
    • 149,300
    • +3.75%
    • 이더리움 클래식
    • 6,815
    • +1.56%
    • 72.8
    • +3.85%
    • 제트캐시
    • 71,000
    • +3.34%
    • 비체인
    • 6.02
    • +0.5%
    • 웨이브
    • 1,802
    • -3.99%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9
    • +0.45%
    • 비트코인 골드
    • 17,340
    • +2.66%
    • 퀀텀
    • 3,185
    • +11.24%
    • 오미세고
    • 1,489
    • +5.75%
    • 체인링크
    • 3,311
    • +10.36%
    • 질리카
    • 13.3
    • +3.1%
    • 어거
    • 14,380
    • +3.9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