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서울 엘라스틱온 투어 22일 개최… 글로벌 검색 신기술 소개

오픈소스 기반 글로벌 실시간 로그분석 및 검색 기술 전문업체 엘라스틱이 글로벌 기술 세미나를 한국에서 개최한다.

엘라스틱서치코리아는 22일 서울 강남구 봉은사로 인터컨티넨탈서울코엑스에서 엘라스틱서치 창업자이자 본사 CEO인 샤이 배넌 등 각 분야 전문가들이 참석하는 글로벌 기술 세미나인 ‘서울 엘라스틱온 투어(ElasticON Tour Seoul) 2019’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세미나에 참석하기 위해 방한하는 샤이 배넌 CEO는 지난 2010년 데이터 검색·관리솔루션인 엘라스틱서치를 개발한 뒤 2012년 엘라스틱을 설립해 전세계 검색분야 및 로그분석 기술을 주도하고 있다.

샤이 배넌은 지난 2017년 12월에 진행된 '서울 엘라스틱 온 투어' 컨퍼런스에 참석하기 위해 한국을 방문해 주요 제품인 엘라스틱 스택, 엑스팩, 엘라스틱 클라우드 등의 특장점 소개 및 글로벌 비즈니스 전략과 함께 한국시장의 중요성을 강조한 바 있다.

올해 행사에 샤이 배넌과 함께 참석하는 라시드 칸은 시각화 및 분석용 툴인 '키바나'를 개발한 소프트웨어 엔지니어이며 니콜라스 림은 엘라스틱 아시아태평양지역의 컨설팅을 총괄하는 보안위협 전문가이다.

이번 행사에서 엘라스틱은 엘라스틱서치를 비롯해 키바나, 비츠(Beats), 로그스태시(Logstash), 머신러닝 등 엘라스틱의 다양한 로그분석, 검색, 보안 분야에 대한 로드맵을 제시할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행사가 시작되는 오전부터 행사가 끝날 때까지 전문가 조언, 실시간 데모, 한국 유저들과의 교류 등 다양한 이벤트와 행사를 제공할 계획이다.

한성엽 엘라스틱서치코리아 대표는 "약 2년전 한국에 엘라스틱 지사가 설립된 이후 주요 대기업을 비롯해 다양한 중견·중소기업 그리고 스타트업 기업 등이 엘라스틱의 실시간 검색 및 로그분석 솔루션을 도입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이번 행사를 통해 전세계 최신 기술 동향 및 이에 대응하는 엘라스틱의 신기술, 그리고 다양한 국내 구축사례 및 파트너 솔루션을 대거 소개할 예정이며, 국내 엔지니어들의 기술력 향상 및 고객사들의 비즈니스 향상에 많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