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KISO, 온라인 ‘허위매물’ 검증법 특허 출원

(사진=한국인터넷자율정책기구)
(사진=한국인터넷자율정책기구)
부동산 매물 검증기구인 한국인터넷자율정책기구(이하 KISO) 부동산매물클린관리센터가 온라인 부동산 허위매물 검증 방법과 축적 데이터 활용방안에 대해 특허를 출원했다고 8일 밝혔다.

KISO 부동산매물클린관리센터는 온라인 부동산 허위매물로 인한 이용자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2012년 11월에 설립됐다. 현재 네이버, 카카오 등 부동산 광고 플랫폼을 운영하는 20개 사가 가입해 자율규제에 참여하고 있다.

부동산 정보업체의 상품 제공 및 검수 방식이 고도화하고 있지만, 이에 맞춰 허위매물 게시 방법도 다변화하고 있다. 이에 서비스 품질 향상을 위해 허위매물 근절이 핵심 과제로 떠올랐다. 국토교통부 또한 중개업소의 허위·과장 광고에 대한 규제를 강화하고자 공인중개사법 개정을 추진 중이다.

부동산매물클린관리센터에 따르면 특허 출원한 ‘부동산 매물 정보 관리 방법’은 센터 설립 당시부터 축적된 검증 노하우와 데이터를 활용해 더 투명한 부동산 시장을 조성하고 소비자의 편익을 가져올 솔루션이다.

특허 출원된 서버와 부동산 매물정보 관리 방법은 △이용자 단말기로부터 허위매물 신고를 수신하는 단계 △신고에 대한 검증 △ 검증 결과에 기초해 매물 중개인에 대한 정보를 갱신하는 단계로 구성된다. 시스템을 통한 상호 검증으로 실시간 공유가 가능하다는 설명이다.

KISO 관계자는 “온라인 부동산 허위매물에 대한 이용자 경각심이 점차 대두하는 상황”이라며 “국내 유일 부동산 허위매물 검증기구로서 이용자에게 더 유익한 정보를 제공하고 허위매물로 인한 피해를 예방하고자 데이터베이스를 활용한 특허 출원을 진행하게 됐다”라고 설명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0,977,000
    • -0.04%
    • 이더리움
    • 319,800
    • -0.15%
    • 리플
    • 515
    • -2.64%
    • 라이트코인
    • 162,400
    • +1.24%
    • 이오스
    • 8,210
    • -1.79%
    • 비트코인 캐시
    • 496,400
    • -1.89%
    • 스텔라루멘
    • 164
    • -1.2%
    • 트론
    • 38.3
    • -1.54%
    • 에이다
    • 124
    • -3.12%
    • 비트코인에스브이
    • 260,200
    • +2.23%
    • 모네로
    • 115,100
    • -0.6%
    • 대시
    • 197,000
    • -0.45%
    • 이더리움 클래식
    • 10,160
    • -1.93%
    • 156
    • -0.63%
    • 제트캐시
    • 138,400
    • +12.24%
    • 비체인
    • 9.33
    • -1.16%
    • 웨이브
    • 3,260
    • +0.77%
    • 베이직어텐션토큰
    • 420
    • -0.7%
    • 비트코인 골드
    • 31,680
    • -2.1%
    • 퀀텀
    • 4,316
    • +2.68%
    • 오미세고
    • 2,524
    • -1.94%
    • 체인링크
    • 2,236
    • -2.4%
    • 질리카
    • 28.8
    • -3.35%
    • 어거
    • 28,250
    • -0.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