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한국GM, 쉐보레 캡티바 2.0디젤 출시

정통 SUV 디자인에 합리적 가격 책정…고급형 첨단 편의사양 기본 갖춰

한국GM은 SUV 쉐보레 캡티바 2.0 디젤 모델의 개발을 완료하고, 내년 1월 중 본격 시판에 들어간다고 25일 밝혔다.

캡티바 2.0 디젤 모델은 지난 4월 출시한 캡티바 2.2 디젤과 2.4 가솔린 모델을 잇는 제품으로, SUV 소비자들로 하여금 선택의 폭을 넓힌 것이 특징이다.

캡티바 2.0 디젤 모델은 최대토크 40.8 kg·m의 성능을 내는 2.0리터 터보차저 디젤엔진 VCDi를 탑재해 전 구간에서 파워풀한 주행성능을 발휘한다. 또한 1리터당 14.1㎞의 연비(6단 자동변속기 기준)로 우수한 경제성도 실현했다. 또한 유로5 배기가스 규제를 만족시키며 저공해 인증을 획득해, 환경 개선 부담금 면제 등 경제적인 세제 혜택도 제공된다.

캡티바 2.0 디젤 모델은 운전석과 동승자석, 사이드, 커튼 에어백 등 총 6개의 에어백을 기본 장착했다. 또한 3열 좌석까지 3점식 안전벨트를 탑재했으며, 1열 안전벨트 듀얼 프리텐셔너를 기본 채택, 높은 충돌 안전성을 확보했다.

또한 최첨단 전자식 주행안정 제어장치(ESC)를 기본 장착해 능동 안전성을 확보하는 한편, 앞뒤 하중 변화에 따라 차량의 뒤가 처지는 것을 방지하는 셀프 레벨라이저 시스템을 기본 탑재해 주행 안정성을 배가했다.

아울러 전자식 주차 브레이크(EPB), 스티어링 휠의 에어컨 조작 스위치 및 2열과 3열 시트를 손쉽게 접고 펴도록 한 이지테크 기능 탑재로 편의성을 배려했으며, 에코 드라이빙 버튼을 변속 레버 오른쪽에 배치해 불필요한 연료 소모와 유해 배기가스를 줄이고 연비를 높일 수 있도록 했다.

캡티바 2.0디젤 모델은 차음 유리를 기본 장착하고 신소재의 차음재와 흡음재를 넣어 소음과 진동을 효과적으로 개선시켰다.

안쿠시 오로라 한국GM 판매·A/S·마케팅부문 부사장은 “캡티바 2.0 디젤 모델은 상품성을 높이면서도 합리적 수준의 가격으로 경쟁력을 대폭 강화했다”고 밝혔다.

쉐보레 캡티바 2.0 디젤 모델은 7인승 2륜구동 자동변속기의 두 가지 트림을 제공하며, 가격은 LS 모델 2608만원, LT모델 2826만원이다.

한편, 한국GM은 캡티바 2.0디젤 모델 출시를 기념해 강원도 평창 휘닉스파크에서 내년 1월 24일까지 ‘쉐보레 캡티바 리얼 윈터 페스티벌’을 진행한다고 25일 밝혔다.

한국GM은 휘닉스파크 스키장 슬로프 베이스 및 센터 프라자에 캡티바 2.0 및 2.2 모델을 전시·소개하는 한편, ‘캡티바와 찍은 사진을 쉐보레 페이스북에 올리기’, ‘대형 주사위 던지기’ 등 이벤트를 통해 다양한 경품도 증정한다.

또한 행사기간 중 매주 금요일부터 일요일에는 미션을 수행하며 캡티바 2.0과 2.2 모델의 탁월한 힘과 주행성능을 느낄 수 있는 시승 프로그램도 운영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6,120,000
    • +1.17%
    • 이더리움
    • 200,500
    • +0.45%
    • 리플
    • 387
    • +0.25%
    • 라이트코인
    • 93,300
    • -0.63%
    • 이오스
    • 6,250
    • -0.47%
    • 비트코인 캐시
    • 348,800
    • +1.69%
    • 스텔라루멘
    • 138
    • -0.71%
    • 트론
    • 30.2
    • -0.33%
    • 에이다
    • 93
    • -0.85%
    • 비트코인에스브이
    • 68,050
    • -0.43%
    • 모네로
    • 79,850
    • +0.18%
    • 대시
    • 143,100
    • +1.2%
    • 이더리움 클래식
    • 7,205
    • -0.13%
    • 93.6
    • -1.47%
    • 제트캐시
    • 80,100
    • -0.49%
    • 비체인
    • 9.93
    • -2.64%
    • 웨이브
    • 3,614
    • +0.22%
    • 베이직어텐션토큰
    • 443
    • +2.3%
    • 비트코인 골드
    • 20,720
    • -0.62%
    • 퀀텀
    • 3,414
    • -0.37%
    • 오미세고
    • 2,262
    • -1.22%
    • 체인링크
    • 1,307
    • -4.03%
    • 질리카
    • 25.2
    • -1.17%
    • 어거
    • 29,640
    • -2.1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