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자영업자 이달이 고비, 자금지원 속도와 타이밍이 필요하다”…코로나19 피해 호소

입력 2020-02-18 15:00

서울시, 중소기업ㆍ소상공인 긴급 간담회 개최

▲박원순 서울시장이 18일 오전 서울 중구 DDP패션몰에서 열린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중소기업·소상공인 간담회'에참석했다. (사진 = 서울시)
▲박원순 서울시장이 18일 오전 서울 중구 DDP패션몰에서 열린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위한 중소기업·소상공인 간담회'에참석했다. (사진 = 서울시)

“자영업자들은 이달이 고비다. 자금지원과 관련해 기존의 방식대로 하면 도움이 안 된다. 속도와 타이밍이 필요하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18일 중구 DDP 패션몰에서 ‘중소기업ㆍ소상공인 긴급 간담회’를 열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기업 대표, 상인, 관련 단체 임원들의 현장에서 체감할 수 있는 정책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들었다.

조수연 올프롬제이 대표도 “기존 대출 때문에 지원이 불가하다는 얘기를 들었다”며 “긴급정책자금은 다른 기준을 세워서 빌려주면 좋을 텐데 그렇지가 않다”고 토로했다.

조 대표는 “점포 방역을 해준다고 해서 했는데 그 방역비를 저희한테 부담하라고 했다”며 “실제 방역비가 얼마인지 모르겠지만, 그것까지 자영업자 책임으로 하라는 건 무리한 얘기 같다. 지원을 해줘야 한다”고 덧붙였다.

김지영 부르힐에스테틱 피부관리실 대표는 “소상공인 자영업자들한테 긴급자금 대출 등을 쉽게 접근할 수 있게 홍보를 해줬으면 한다”며 “긴급자금 필요할 때 빛 좋은 개살구다. 자금을 원할하게 융통할 수 있게 문턱을 낮췄으면 좋겠다”고 지적했다.

유성원 파리바게뜨 성신여대점 대표는 “대출 알아봤지만, 보증이 있어야 하는데 기존에 대출이 있으면 해줄 수가 없다. 담보가 있어야 한다”며 “무담보로 대출해줄 수 있는 정책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박중현 동대문패션타운 관광특구협의 회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동대문 패션 상권 매출이 40~70% 하락이 예상된다”며 “긴급자금 대출 등의 대책이 상권의 의견을 적극적 반영해 현실성 있게 추진돼야 한다”고 밝혔다.

김남수 중소기업중앙회 서울중소기업 회장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해 경제활동이 위축됐다”며 “경영난으로 이어지는 악순환에 있다. 장신구조합 같은 경우 원자재들을 중국에서 공급을 받는데 70~80%가 올스톱상태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일정 기간을 정해놓고 소상공인 점포에서 서울사랑상품권, 제로페이로 결제할 때 사용액 일부를 페이백해주는 지원이 있으면 소비 진작에 큰 도움이 될 것 같다”고 제안했다.

김동규 마포 성산 동네정미소 쌀 카페 대표는 “작은 기업 자영업자들 이달이 고비인데 자금을 지원받기까지 한 달 이상 걸리는 것 같다”며 “일반적 방식을 넘어서는 속도와 타이밍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서울시는 5일부터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의 긴급 자금 수요를 위해 5000억 원 규모의 융자를 지원하고 있다.

이날 간담회에선 소상공인에게 1% 금리로 자금을 빌려주는 특별경영안정자금 신설, 신용보증재단 상담 인력 증원, 대출 심사 간소화 등을 발표했다.

이와 관련 박원순 시장은 “서울시 정책이 여전히 피부에 와 닿기 힘들다. 개선해야 한다는 의견이 많았다”며 “좀 더 효과성 있게 집행될 수 있도록 하겠다. 언제든지 알려주시면 정책에 반영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820,000
    • -0.2%
    • 이더리움
    • 205,600
    • -1.06%
    • 리플
    • 240.2
    • -1.11%
    • 라이트코인
    • 56,100
    • +0.18%
    • 이오스
    • 3,316
    • +0.15%
    • 비트코인 캐시
    • 312,600
    • -4.7%
    • 스텔라루멘
    • 63.13
    • +2.82%
    • 트론
    • 16.32
    • -1.33%
    • 에이다
    • 43.75
    • -0.68%
    • 비트코인에스브이
    • 259,100
    • -4.53%
    • 모네로
    • 70,150
    • +0.36%
    • 대시
    • 100,100
    • +9.04%
    • 이더리움 클래식
    • 7,160
    • +1.13%
    • 47.49
    • -0.73%
    • 제트캐시
    • 49,590
    • +5.96%
    • 비체인
    • 4.673
    • -3.17%
    • 웨이브
    • 1,280
    • +5.4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3.7
    • +6.53%
    • 비트코인 골드
    • 12,090
    • -1.63%
    • 퀀텀
    • 1,798
    • -1.86%
    • 오미세고
    • 737
    • -1.93%
    • 체인링크
    • 3,988
    • +4.04%
    • 질리카
    • 5.635
    • +1.17%
    • 어거
    • 12,570
    • -1.0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