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캄보디아서 버기카 타던 한국 대학생, 양식장에 빠져 숨져

입력 2020-01-17 10:06 수정 2020-01-17 14:44

(뉴시스)
(뉴시스)

캄보디아의 유명 관광지 시엠레아프에서 버기카를 타던 한국 대학생 1명이 도로 옆 양식장에 빠져 숨지는 사건이 발생했다.

16일 캄보디아 주재 한국대사관 시엠레아프 분관에 따르면 전날 오후 5시쯤 시엠레아프 시내에서 30분가량 떨어진 비포장도로에서 국내 모 대학 학생 22살 A 씨가 운전하던 버기카가 도로 옆 양식장에 빠졌다.

당시 보조석에 타고 있던 같은 대학 학생 25살 B 씨는 가까스로 헤엄쳐 빠져나와 목숨을 건졌다. A 씨는 실종됐다.

이 사고로 시엠레아프 주지사가 직접 현장에 나와 군경을 동원해 수색작업을 벌였지만, A 씨는 결국 16일 오전 6시 40분께 숨진 채 발견됐다.

A 씨는 같은 대학 학생과 교직원 등 15명으로 팀을 이뤄 3박 4일 일정으로 캄보디아 여행을 하고 있었다. 당시 버기카 11대가 차례로 출발했고, A 씨가 탄 버기카가 행렬의 마지막이어서 다른 일행은 A 씨 등이 양식장에 빠진 사실을 뒤늦게 알아차린 것으로 전해졌다.

캄보디아 현지 상황도 악재였다. 현재 캄보디아는 건기인 데다, 버기카가 비포장도로를 질주하면서 짙은 흙먼지를 날려 시야를 확보하는 데 어려움을 겪을 수밖에 없었다.

한국대사관 시엠레아프 분관은 신고를 받은 직후 담당 영사를 현장에 파견해 사고 경위를 파악하고 수색작업 등을 지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563,000
    • -0.09%
    • 이더리움
    • 277,000
    • +1.43%
    • 리플
    • 288.7
    • +1.48%
    • 라이트코인
    • 73,250
    • -0.34%
    • 이오스
    • 4,354
    • +1.68%
    • 비트코인 캐시
    • 384,700
    • +0.97%
    • 스텔라루멘
    • 71.55
    • +0.68%
    • 트론
    • 20.69
    • +2.48%
    • 에이다
    • 59.63
    • +0.29%
    • 비트코인에스브이
    • 265,200
    • -1.6%
    • 모네로
    • 83,350
    • +0.24%
    • 대시
    • 107,700
    • +2.38%
    • 이더리움 클래식
    • 9,145
    • +0.72%
    • 60.66
    • +2.6%
    • 제트캐시
    • 61,950
    • +1.06%
    • 비체인
    • 7.002
    • +3.64%
    • 웨이브
    • 1,411
    • +0.9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5
    • +1.88%
    • 비트코인 골드
    • 10,250
    • +0.59%
    • 퀀텀
    • 2,527
    • +1.49%
    • 오미세고
    • 1,051
    • -0.85%
    • 체인링크
    • 5,190
    • +8.15%
    • 질리카
    • 7.279
    • -0.27%
    • 어거
    • 13,780
    • +1.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