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MP그룹, ‘횡령’ 정우현 전 회장 2심 판결서 징역 3년

입력 2019-12-12 18:20

MP그룹은 최대주주인 정우현 전 회장이 횡령 혐의에 대한 서울고등법원 2심 판결에서 징역 3년, 집행유예 4년, 사회봉사 200시간을 받았다고 12일 공시했다.

회사 측은 "향후 본건과 관련해 진행되는 제반 과정에 대해 적법한 절차에 따라 조치를 취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070,000
    • +2.52%
    • 이더리움
    • 195,500
    • +2.89%
    • 리플
    • 266.5
    • +2.66%
    • 라이트코인
    • 67,500
    • +6.47%
    • 이오스
    • 4,480
    • +7.18%
    • 비트코인 캐시
    • 425,400
    • +11.54%
    • 스텔라루멘
    • 68.56
    • +2.85%
    • 트론
    • 19.75
    • +3.19%
    • 에이다
    • 52.2
    • +2.55%
    • 비트코인에스브이
    • 336,600
    • +7.3%
    • 모네로
    • 75,350
    • +2.52%
    • 대시
    • 136,600
    • +8.41%
    • 이더리움 클래식
    • 11,800
    • +16.6%
    • 46.5
    • +0.02%
    • 제트캐시
    • 66,500
    • +10.01%
    • 비체인
    • 6.643
    • +0.97%
    • 웨이브
    • 1,003
    • +1.4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2
    • +3.79%
    • 비트코인 골드
    • 13,650
    • -1.73%
    • 퀀텀
    • 2,313
    • +5.09%
    • 오미세고
    • 937.4
    • +3.35%
    • 체인링크
    • 3,036
    • +3.79%
    • 질리카
    • 5.906
    • +0.03%
    • 어거
    • 17,080
    • +0%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