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강용석, 김건모 성폭행 의혹…"피해자, 배트맨 티셔츠 입은 모습에 고통" 주장

입력 2019-12-09 16:50 수정 2019-12-09 16:52

(연합뉴스)
(연합뉴스)

가수 김건모(51)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여성 A 씨가 9일(오늘) 오전 서울중앙지검에 고소장을 제출했다.

이날 A 씨를 대신해 고소장을 제출하러 온 강용석 변호사는 "김건모 씨는 2016년 피해자를 강간했고, 이후 어떠한 사과도 하지 않았다"라며 "피해자는 큰 고통에 시달리고 있다"라고 밝혔다.

고소 경위에 대해 김세의 전 MBC 기자는 "피해 여성은 그 일을 최대한 잊으려 했지만 최근 (김건모가) 각종 프로그램에 출연하고 결혼 소식을 전했다"라며 "그 과정에서 피해자가 성폭행을 당할 때 입고 있던 배트맨 티셔츠를 입고 나오면서 큰 충격과 고통을 받을 수 없어 저희에게 도움을 요청했다"라고 전했다.

지난 6일 강용석 변호사, 김세의 전 MBC 기자가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는 김건모의 과거 성폭행 의혹을 제기했다.

강용석은 "김건모가 2016년 8월 서울 강남구 논현동의 한 유흥주점에서 접대 여성을 성폭행했다"라며 "월요일에 고소장이 접수될 예정"이라고 주장했다. 특히 강용석은 "저희가 의혹이라는 말을 썼지만 의혹이 아닌 사실"이라고 강조했다.

김건모 측은 이와 같은 주장에 대해 "절대 사실이 아니다"라고 반박하며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김건모는 내년 5월 피아니스트 장지연과 결혼식을 앞두고 있는 상황. 두 사람은 이미 지난 10월 말 혼인신고를 마치고 법적인 부부인 상태로 알려졌다.

지난 8일 SBS '미운우리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김건모가 장지연에게 프러포즈하는 모습이 담긴 내용이 전파를 타기도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850,000
    • +0.88%
    • 이더리움
    • 189,400
    • +0.48%
    • 리플
    • 259.4
    • -0.8%
    • 라이트코인
    • 63,650
    • +0.79%
    • 이오스
    • 4,260
    • +3.17%
    • 비트코인 캐시
    • 373,500
    • -1.03%
    • 스텔라루멘
    • 67.37
    • +0.85%
    • 트론
    • 19.09
    • +1.54%
    • 에이다
    • 52
    • +3.67%
    • 비트코인에스브이
    • 316,000
    • +3.27%
    • 모네로
    • 72,750
    • +1.54%
    • 대시
    • 117,600
    • +1.12%
    • 이더리움 클래식
    • 10,030
    • +2.14%
    • 45.66
    • +0.84%
    • 제트캐시
    • 57,850
    • +2.39%
    • 비체인
    • 6.495
    • +0.32%
    • 웨이브
    • 1,002
    • -2.3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3.2
    • +2.06%
    • 비트코인 골드
    • 11,800
    • +3.06%
    • 퀀텀
    • 2,206
    • +1.1%
    • 오미세고
    • 906.2
    • +1.47%
    • 체인링크
    • 2,894
    • +0.84%
    • 질리카
    • 5.745
    • +0.38%
    • 어거
    • 16,920
    • +11.3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