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국민과의 대화] 문재인 대통령 "지소미아 종료 피할 수 있다면 끝까지 노력"

입력 2019-11-19 22:03 수정 2019-11-19 22:11

"한국은 일본 안보의 방파제"..."안보협력은 해나갈 것"

▲문재인 대통령이 19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에서 '국민이 묻는다, 2019 국민과의 대화'에 앞서 사회자인 가수 배철수 씨와 대화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19일 오후 서울 상암동 MBC에서 '국민이 묻는다, 2019 국민과의 대화'에 앞서 사회자인 가수 배철수 씨와 대화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19일 "마지막 순간까지 지소미아 종료라는 사태를 피할 수 있다면 일본과 함께 노력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서울 상암동 MBC 사옥에서 '국민이 묻는다, 2019 국민과의 대화' 행사에서 지소미아 종료에 관한 질문을 받고 이같이 답변했다.

문 대통령은 "한국은 일본의 안보에 있어서 큰 부분 방파제 역할을 해주고 있다"면서 "일본은 미국으로부터 안보 우산을 받고, 우리가 하는 방파제 역할에 의해서 방위비용을 적게 들이면서도 자신들의 안보를 유지하고 있다"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 "그런데 일본이 수출통제를 하면서 한국을 안보상으로 신뢰할 수가 없기 때문이라는 이유를 들었다. 안보상으로 신뢰할 수 없다고 하면서 군사 정보는 공유하자고 한다면 모순되는 태도이지 않겠나"라고 반문했다.

문 대통령은 또 "의혹 자체가 터무니없는 것이기도 하거니와 설령 그런 의구심이 있었다면 수출 물자 통제 강화 조처를 해달라든지, 수출 물자가 실제로 어떻게 사용되고 있는지 내역을 알고 싶다든지, 한일 간 소통이 필요하면 강화하자든지 이런 식의 아무런 사정 요구 없이 어느 날 갑자기 수출통제 조처를 한 것"이라며 "우리로선 당연히 취할 도리를 취했던 것이라는 말씀을 드린다"고 강조했다.

다만 일본과의 안보협력은 지속하겠다는 의지를 피력했다. 문 대통령은 "우리는 최대한 일본과도 안보상으로 협력하고자 한다"면서 "만약 지소미아가 종료되는 한이 있더라도 우리는 일본과 안보상의 협력은 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 "일본이 지소미아 종료를 원하지 않는다면 수출통제 조치와 함께 그 문제를 해결할 수 있도록 하는 노력을 한국과 함께 머리를 맞대고 해나가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502,000
    • -0.47%
    • 이더리움
    • 170,500
    • -0.93%
    • 리플
    • 260.1
    • -0.91%
    • 라이트코인
    • 51,700
    • -1.05%
    • 이오스
    • 3,053
    • -0.88%
    • 비트코인 캐시
    • 244,800
    • +0.12%
    • 스텔라루멘
    • 62.6
    • -0.79%
    • 트론
    • 16.62
    • -1.07%
    • 에이다
    • 43.08
    • -0.7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9,600
    • -2.58%
    • 모네로
    • 62,550
    • +0%
    • 대시
    • 58,350
    • -1.85%
    • 이더리움 클래식
    • 4,480
    • -0.04%
    • 41.2
    • -1.67%
    • 제트캐시
    • 36,280
    • -0.9%
    • 비체인
    • 7.231
    • -3.33%
    • 웨이브
    • 723
    • +6.6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04
    • -1.92%
    • 비트코인 골드
    • 6,700
    • -0.96%
    • 퀀텀
    • 2,058
    • -0.1%
    • 오미세고
    • 850
    • -2.3%
    • 체인링크
    • 2,480
    • -5.31%
    • 질리카
    • 6.449
    • -4.18%
    • 어거
    • 11,830
    • -1.6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