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대구 수성갑 접은 김병준 “험지 출마하겠다”

입력 2019-11-19 17:47

▲자유한국당 김병준 전 비대위원장이 12일 오후 대구시 중구 김광석 다시 그리기 길 콘서트홀에서 열린 자신의 책 '아빠, 세상에서 가장 무거운 이름'의 북 콘서트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유한국당 김병준 전 비대위원장이 12일 오후 대구시 중구 김광석 다시 그리기 길 콘서트홀에서 열린 자신의 책 '아빠, 세상에서 가장 무거운 이름'의 북 콘서트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김병준 전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장이 19일 내년 총선에서 대구 수성 갑 지역 불출마 의사를 밝혔다. 대구에서 내년 총선 출마를 저울질해왔던 김 전 비상대책위원장은 “험지 출마하겠다”며 서울 등 출마 의향을 밝힌 것이다.

김 전 위원장은 이날 본인의 페이스북을 통해 "(내년 총선 때) 대구 수성갑에 출마하지 않겠다"며 "서울지역 험지 출마 등 당을 위해 기여할 일을 고민하겠다"고 했다.

김 전 위원장은 "대구 지역 출마는 나름 큰 의미가 있다고 생각했다. 보수 정치의 중심인 대구·경북 지역이 그 정치적 위상을 회보해야 당과 보수 정치가 바로 서고 나아가 정치 세력 간의 균형도 이루어진다고 판단했기 때문"이라며 "부족하지만, 그 중 가장 어려운 지역이라 할 수 있는 수성 갑에 출마해 그 한 부분을 담당하고 싶었다"고 했다.

그러면서 "저는 대구·경북에서 태어나 자란 대구·경북 사람"이라며 "지금도 대구·경북이 새로운 모습으로 그 정치적 위상을 회복해야 한다는 생각에는 변함이 없다. 어디서 무엇을 하건 이를 위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어 "한국당과 보수정치가 직면하고 있는 여러 어려움을 봐 이해해주고 용서해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장 준비중 / 20분 지연
장시작 20분 이후 서비스됩니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185,000
    • +2.03%
    • 이더리움
    • 194,200
    • -0.1%
    • 리플
    • 263.3
    • -1.53%
    • 라이트코인
    • 67,000
    • +2.76%
    • 이오스
    • 4,530
    • +7.22%
    • 비트코인 캐시
    • 415,200
    • +2.54%
    • 스텔라루멘
    • 68.39
    • +1.17%
    • 트론
    • 19.54
    • +0.31%
    • 에이다
    • 54.78
    • +5.14%
    • 비트코인에스브이
    • 346,100
    • +8.53%
    • 모네로
    • 74,250
    • +0.41%
    • 대시
    • 128,600
    • -0.08%
    • 이더리움 클래식
    • 12,130
    • +14%
    • 45.9
    • -0.17%
    • 제트캐시
    • 63,200
    • +1.69%
    • 비체인
    • 6.55
    • -0.91%
    • 웨이브
    • 984.9
    • -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7.3
    • +5.54%
    • 비트코인 골드
    • 13,400
    • +1.9%
    • 퀀텀
    • 2,277
    • +1.07%
    • 오미세고
    • 923.5
    • +0.85%
    • 체인링크
    • 2,970
    • -0.6%
    • 질리카
    • 5.821
    • -1.51%
    • 어거
    • 16,620
    • -0.4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