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덴티움, 원가율 상승ㆍ운전자본 부담 ‘목표가↓’-삼성증권

입력 2019-11-08 08:33

삼성증권은 8일 덴티움에 대해 원가율 상승과 운전자본 부담을 감안해 목표주가를 9.5% 하락

한 8만6000원으로 조정했다.

김슬 삼성증권 연구원은 “덴티움 연결기준 매출액은 전년대비 38% 증가한 638억 원, 영업이익은 전년대비 7.9% 증가한 109억 원으로 후자는 컨센서스를 14% 하회했다”며 “한국 브랜드가 강점을 가지는 중국(282억 원, +51.8% y-y) 및 인도(53억 원, +76.7% y-y) 지역이 실적에 크게 기여해 견조한 탑라인 성장을 보여줬다”고 설명했다.

다만 매출원가율 상승(전분기대비 2%pt)과 인건비 및 광고선전비 증가로 영업이익률은 17.1%에 그쳤다. 매출원가율 상승은 임플란트 대비 국내 장비 매출과, 상품 매출 비중 증가에 주요하게 기인했다는 설명이다.

김 연구원은 “덴티움은 ASP가 상대적으로 높고 임플란트와 패키지 판매가 가능한 해외 위주로 장비 판매를 확대할 계획”이라며 “중국 및 베트남 현지 생산을 통해 원가절감 예정. 중국 생산시설은 허가 완료. 이르면 연말 내 가동 예정이고, 가동률 상승에 따라 원가율 하락에 점차 기여할 전망”이라고 말했다.

다만 운전자본 부담 가중은 당분간 지속될 것이라고 봤다. 인도를 비롯한 신흥 시장향 매출 확대는 매출채권 회전율 하락을 유발하기 때문이다. 그러면서 김 연구원은 “2014~2018년 세무조사 추징금(104억 원) 반영으로 4분기 당기순이익은 적자전환이 전망된다”고 덧붙였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268,000
    • -1.68%
    • 이더리움
    • 199,600
    • -2.35%
    • 리플
    • 286
    • -2.05%
    • 라이트코인
    • 61,000
    • -4.76%
    • 이오스
    • 3,480
    • -3.41%
    • 비트코인 캐시
    • 276,300
    • -0.97%
    • 스텔라루멘
    • 70.6
    • -5.99%
    • 트론
    • 18.3
    • -5.67%
    • 에이다
    • 45.7
    • -4.9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9,700
    • -4.09%
    • 모네로
    • 66,150
    • -2.72%
    • 대시
    • 73,050
    • -2.99%
    • 이더리움 클래식
    • 5,010
    • -1.86%
    • 45.7
    • -0.44%
    • 제트캐시
    • 37,920
    • -3.98%
    • 비체인
    • 6.85
    • -5.91%
    • 웨이브
    • 804
    • -3.2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8
    • -4.96%
    • 비트코인 골드
    • 8,380
    • -2.39%
    • 퀀텀
    • 2,092
    • -4.74%
    • 오미세고
    • 989
    • -4.9%
    • 체인링크
    • 3,081
    • -4.19%
    • 질리카
    • 7.29
    • -6.42%
    • 어거
    • 13,370
    • -4.6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