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바른미래 문병호 최고위원 탈당…"손학규 체제 희망없다"

입력 2019-10-27 10:59

바른미래당 문병호 최고위원은 27일 "바른미래당 손학규 체제로는 희망이 없다"며 탈당을 공식 선언했다.

문 최고위원은 이날 탈당선언문에서 "바른미래당은 통합하지 못하고 끝없는 계파싸움만 되풀이한다“며 ”갈등·대립하면서 개혁에는 실패했다"고 말했따.

인천 부평갑을 기반으로 17·19대 의원과 국민의당 최고위원을 지낸 이력이 이는 문 최고위원은 지난 5월 손학규 대표가 지명한 최고위원으로 '당권파'로 분류된다.

일각에서는 당권파와 비당권파 간 상호 비방과 고소·고발전까지 치닫고 있는 가운데 당권파인 문 최고위원도 탈당과 함께 손 대표의 퇴진을 요구하면서 적잖은 파장이 이어질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문 최고위원은 선언문에서 "바른미래당은 작은 기득권에만 집착하고 연연해 자강하지도 못했고 원칙과 기준 없이 이리저리 휩쓸렸다"며 "결국 국민에게 꿈과 희망을 주는 유능한 수권정당이 되지 못했다"고 비판했다.

이어 그는 "2015년 12월 제1야당인 민주당을 탈당하고 차가운 황야로 과감히 뛰쳐나왔을 때의 결연한 각오와 결의를 갖고서 또다시 도전과 모험의 길에 나서겠다"며 "바른미래당을 떠나 더 크고 담대한 통합과 개혁의 길로 나서겠다"고 덧붙였다.

뿐만 아니다. 문 최고위원은 "조국 사태로 문재인 정권 역시 특권과 반칙에 찌든 낡은 세력에 지나지 않음이 드러났고, 더불어민주당은 국민의 촛불 요구를 무시하고 특권과 반칙의 화신이 됐다"며 "자유한국당은 무능하고 무책임한 민주당과 문재인 정부 덕분에 부활했다"고 지적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860,000
    • +0.09%
    • 이더리움
    • 191,000
    • +1.11%
    • 리플
    • 268
    • +1.4%
    • 라이트코인
    • 65,150
    • -0.61%
    • 이오스
    • 4,134
    • -0.24%
    • 비트코인 캐시
    • 386,900
    • -0.67%
    • 스텔라루멘
    • 72.11
    • -0.84%
    • 트론
    • 19.5
    • +2.74%
    • 에이다
    • 52.1
    • +4.89%
    • 비트코인에스브이
    • 358,900
    • +4.3%
    • 모네로
    • 75,650
    • +2.37%
    • 대시
    • 125,400
    • -0.24%
    • 이더리움 클래식
    • 10,040
    • -0.79%
    • 43.49
    • +2.38%
    • 제트캐시
    • 59,450
    • -4.42%
    • 비체인
    • 6.729
    • +1.04%
    • 웨이브
    • 1,000
    • +1.2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2.5
    • +1.57%
    • 비트코인 골드
    • 12,740
    • +2.38%
    • 퀀텀
    • 2,200
    • +0.55%
    • 오미세고
    • 907.5
    • +0.51%
    • 체인링크
    • 3,044
    • +0.1%
    • 질리카
    • 5.87
    • +0.86%
    • 어거
    • 16,100
    • +0.8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