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2019 국감] 성형하러 방한한 외국인 환자 작년 13만 명 '역대 최고'

입력 2019-10-16 15:54

(자료제공=한국보건사업진흥원)
(자료제공=한국보건사업진흥원)

지난해 한국에서 미용성형을 받은 외국인 환자가 13만 명을 돌파해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남인순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16일 한국보건산업진흥원에서 제출받은 ‘최근 5년간 진료과별 외국인환자 현황’에 따르면 2018년 성형외과와 피부과를 합한 미용성형 관련 외국인 환자는 13만640명으로 전체의 28.1%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한국을 찾은 외국인 환자는 총 46만4452명으로 2017년(39만7882명)보다 16.7% 증가했다. 가장 많이 찾은 진료과목은 내과통합으로 8만9975명(19.4%)이었다. 이어 성형외과 6만6969명(14.4%), 피부과 6만3671명(13.7%), 검진센터 4만1230명(8.9%) 등의 순이었다.

성형외과는 2014년 이후 내과통합과를 제외한 모든 진료과목보다 높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미용성형 실환자 수는 2016년부터 전체 실환자 수의 20%를 상회하기 시작해 2016년 22.4%, 2017년 23.2%, 2018년 28.1%를 기록했다.

성형외과의 외국인 환자 중에서는 중국인 비율이 압도적이다. 최근 5년간 성형외과를 찾은 외국인 환자 총 24만1186명 가운데 중국인 환자는 12만8366(53.2%)에 달했다.

남 의원은 “성형외과 환자가 전체 외국인환자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외국인 환자 유치사업을 한 이래로 매년 가장 높아져 미용성형에 대한 의존도가 점점 증가하고 있다”고 지적하며, “정부가 중증질환‧희귀난치성질환 수술 및 치료 등 우리나라의 앞선 의료기술을 제대로 알리는 노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976,000
    • -5.4%
    • 이더리움
    • 188,100
    • -8.2%
    • 리플
    • 286
    • -2.05%
    • 라이트코인
    • 59,600
    • -7.81%
    • 이오스
    • 3,312
    • -8.33%
    • 비트코인 캐시
    • 265,000
    • -6.92%
    • 스텔라루멘
    • 71.7
    • -4.53%
    • 트론
    • 18
    • -6.74%
    • 에이다
    • 45.2
    • -5.0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7,000
    • -6.4%
    • 모네로
    • 63,250
    • -7.66%
    • 대시
    • 71,150
    • -4.3%
    • 이더리움 클래식
    • 4,886
    • -3.63%
    • 44.9
    • -4.06%
    • 제트캐시
    • 37,080
    • -6.32%
    • 비체인
    • 6.75
    • -5.33%
    • 웨이브
    • 760
    • -8.2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0
    • -5.8%
    • 비트코인 골드
    • 8,290
    • -3.88%
    • 퀀텀
    • 2,112
    • -4.56%
    • 오미세고
    • 965
    • -7.3%
    • 체인링크
    • 2,967
    • -5.51%
    • 질리카
    • 6.93
    • -9.53%
    • 어거
    • 13,550
    • -3.9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