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두올, ‘신차효과’로 실적 증가 기대-삼성증권

입력 2019-09-16 08:10

삼성증권은 두올에 대해 16일 주요 고객사 신차 출시로 납품 물량이 증가하면서 실적도 동반 상승할 전망이라고 분석했다. 투자의견, 목표주가는 밝히지 않았다.

두올은 자동차 시트 및 원단, 에어백 쿠션을 제작하는 2차 벤더 업체다. 원단 소싱에서부터 시트 생산까지 자체 진행하는 업체로 2017년 보그스티나 인수 후 원단 부문 매출처 다변화에 주력하고 있다.

임은영 연구원은 “두올은 제네시스 SUV 라인업 GV80 시트커버 단독 부품사로 선정됐다”며 “11월 출시 예정인 GV80은 평균판매단가(ASP)는는 기존 납품가 대비 2배 수준으로, 매출 확대 및 마진율 개선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분석했다.

그는 “제네시스 GV80의 연산 규모는 6만대 수준으로 추산되며, 오는 11월 GV80 출시를 내년 3월 G80, 하반기 GV70 등 제네시스 라인업을 연속 출시할 예정”이라며 “제네시스 SUV 라인업을 성공적으로 안착하기 위해 기존 납품 이력이 있는 업체의 수주 가능성이 높을 것으로 보인다”고 전망했다.

팰리세이드 증설, 그랜져F/L출시도 투자 포인트로 제시했다. 두올은 펠리세이드 물량 50%, 그랜저 물량의 100% 시트원단을 생산하고 있다. 팰리세이드 물량은 9만5000대에서 15만대로 증설해 가동을 시작했다. 그랜져는 출시 후 3년이 지나면서 판매가 둔화했지만, 11월 F/L출시로 판매 회복을 기대하고 있다.

그는 “실적 안정세, 우선주 주주와 이해관계로 인해 배당성향 상향을 검토하고 있다”며 “지난해 배당성향 18%로 25%로 확대할 경우, 배당수익률은 2019년 3.7%, 2020년 5%예상한다”고 덧붙였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608,000
    • -4.98%
    • 이더리움
    • 177,800
    • -7.3%
    • 리플
    • 275
    • -4.18%
    • 라이트코인
    • 55,900
    • -7.14%
    • 이오스
    • 3,103
    • -7.51%
    • 비트코인 캐시
    • 245,200
    • -9.19%
    • 스텔라루멘
    • 69.8
    • -3.46%
    • 트론
    • 17
    • -7.61%
    • 에이다
    • 44.2
    • -3.0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4,200
    • -6.09%
    • 모네로
    • 59,650
    • -7.66%
    • 대시
    • 66,150
    • -8.19%
    • 이더리움 클래식
    • 4,576
    • -7.85%
    • 42.2
    • -7.05%
    • 제트캐시
    • 34,780
    • -7.4%
    • 비체인
    • 6.06
    • -11.01%
    • 웨이브
    • 732
    • -10.18%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7
    • -2.28%
    • 비트코인 골드
    • 7,850
    • -5.65%
    • 퀀텀
    • 1,970
    • -7.64%
    • 오미세고
    • 915
    • -6.54%
    • 체인링크
    • 2,730
    • -10.2%
    • 질리카
    • 6.65
    • -7.51%
    • 어거
    • 13,020
    • -3.1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