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소비자원 "휴가철, 대여ㆍ음식 관련 서비스 불만 높아"

입력 2019-09-11 09:38

휴가철인 8월 대여ㆍ음식 관련 서비스 불만이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소비자원과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는 1372소비자상담센터에 접수된 소비자상담을 빅데이터시스템을 활용해 분석한 결과, 8월 전체 상담 건수가 전월 대비 12.1% 감소한 가운데 ‘대여(렌트) 서비스’(72.7%), ‘음식 관련 서비스’(19.4%) 등의 소비자 불만이 높게 나타났다고 11일 밝혔다.

8월 소비자상담은 6만 2965건으로, 전월(7만 1613건) 대비 12.1%(∆8648건) 감소했고, 전년 동월(7만 2178건) 대비 12.8%(∆9,213건) 줄었다.

소비자상담 건수는 줄었지만 휴가철인 만큼 대여 서비스와 음식 관련 서비스의 불만은 높게 나타났다. 전년 동월 대비 소비자상담이 72.7% 증가한 ‘대여(렌트) 서비스’의 세부 품목은 음식물 처리기, 침대 및 매트리스, LED 마스크, 안마의자, 공기청정기 등이며 계약 관련 상담과 품질 관련 불만이 주를 이뤘다. 전월 대비 소비자상담이 19.4% 증가한 ‘음식 관련 서비스’는 포장 및 배달음식의 이물질 혼입, 음식물 섭취 후 부작용, 배달대행서비스 관련 문의 등의 상담이 많았다.

연령대별로는 30대가 1만 8035건(30.7%)으로 가장 많았고 40대 1만 5930건(27.1%), 50대 1만 845건(18.4%) 순이었다. 여성 소비자의 상담이 54.4%(34,235건)로 남성 45.6%(28,730건) 대비 8.8%p 높았다.

상담 사유로는 '품질·A/S'(1만 9367건, 30.8%), '계약해제·위약금'(1만 2389건, 19.7%), '계약불이행'(8982건, 14.3%)과 관련한 상담이 전체의 64.8%를 차지했고, 일반판매(3만 4159건, 54.3%)를 제외한 판매방법 중에서는 '국내전자상거래'(1만 5746건, 25.0%), '방문판매'(2344건, 3.7%), '전화권유판매'(1915건, 3.0%)의 비중이 높았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572,000
    • +1.17%
    • 이더리움
    • 317,900
    • +8.87%
    • 리플
    • 345.5
    • +5.4%
    • 라이트코인
    • 87,800
    • +4.46%
    • 이오스
    • 5,275
    • +6.98%
    • 비트코인 캐시
    • 489,500
    • +7.44%
    • 스텔라루멘
    • 87.74
    • +5.71%
    • 트론
    • 26.16
    • +5.83%
    • 에이다
    • 73.38
    • +6.46%
    • 비트코인에스브이
    • 377,300
    • +18.31%
    • 모네로
    • 99,750
    • +0.66%
    • 대시
    • 135,000
    • +8.78%
    • 이더리움 클래식
    • 11,420
    • +6.23%
    • 76.51
    • +4.81%
    • 제트캐시
    • 76,050
    • +12.25%
    • 비체인
    • 8.3
    • +2.39%
    • 웨이브
    • 1,685
    • +10.78%
    • 베이직어텐션토큰
    • 330.6
    • +12.83%
    • 비트코인 골드
    • 13,370
    • +11.14%
    • 퀀텀
    • 3,059
    • +10.27%
    • 오미세고
    • 1,405
    • +9.34%
    • 체인링크
    • 5,350
    • +7.97%
    • 질리카
    • 9.015
    • +6.08%
    • 어거
    • 16,910
    • +7.7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