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얼굴 바꿔치기’ 앱 자오, 개인정보침해 논란 끝에 백기

입력 2019-09-05 19:42

▲애플리케이션 '자오' 로고(자료=로이터, 연합뉴스)
▲애플리케이션 '자오' 로고(자료=로이터, 연합뉴스)
유명 연얘인 등과 ‘얼굴 바꿔치기’를 할 수 있는 중국의 인기 애플리케이션이 개인정보 침해 논란 끝에 백기를 들었다.

5일 로이터 통신과 중국매체 신경보 등에 따르면 인공지능 영상합성기술을 이용한 앱 ‘자오(ZAO)’ 제작사 나스닥 상장사 ‘모모’는 문제가 된 약관 조항을 삭제하고 제3자에게 자료를 제공할 경우 반드시 사용자의 재허가를 받도록 한 것으로 전해졌다.

자오는 휴대전화로 찍은 본인의 얼굴 정면 사진 한장만 있으면, 배우나 스포츠스타 등 유명인의 얼굴에 자신의 얼굴을 합성할 수 있다고 홍보했다.

이 앱의 사용자 약관에 개인정보 침해 소지가 있다는 우려가 제기된데 따른 것이다. 특히 사용자가 얼굴 사진을 자오와 그 관련 업체 등이 이를 무료로, 영구 사용할 수 있는 권리 등을 갖게 되는 데 동의하는 내용이 논란이 됐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867,000
    • -0.62%
    • 이더리움
    • 213,400
    • +0.05%
    • 리플
    • 305
    • -0.65%
    • 라이트코인
    • 68,700
    • +0.59%
    • 이오스
    • 3,952
    • +0.43%
    • 비트코인 캐시
    • 308,100
    • -0.8%
    • 스텔라루멘
    • 82.5
    • -1.67%
    • 트론
    • 21.8
    • -0.46%
    • 에이다
    • 51.7
    • +1.1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2,700
    • -1.52%
    • 모네로
    • 71,450
    • -0.9%
    • 대시
    • 78,750
    • -0.82%
    • 이더리움 클래식
    • 5,370
    • -0.83%
    • 47.6
    • -3.25%
    • 제트캐시
    • 41,740
    • -0.07%
    • 비체인
    • 8.78
    • +2.09%
    • 웨이브
    • 895
    • -0.44%
    • 베이직어텐션토큰
    • 313
    • +2.29%
    • 비트코인 골드
    • 9,190
    • -1.34%
    • 퀀텀
    • 2,468
    • -1.87%
    • 오미세고
    • 1,186
    • -1.17%
    • 체인링크
    • 3,408
    • -1.3%
    • 질리카
    • 8.17
    • -0.97%
    • 어거
    • 13,670
    • +5.9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