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인천공항공사, 국립중앙의료원과 응급의료 지원협정 체결

입력 2019-09-01 08:19

공항 이용객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비상시 위기대응역량 강화

▲30일 인천공항공사 대회의실에서 열린 인천공항공사와 국립중앙의료원 간 ‘인천공항 재난사고 발생 시 응급의료 지원을 위한 업무협정 체결식’에서 인천공항공사 석준열 안전혁신실장(사진 왼쪽)이 협정서 체결 후 국립중앙의료원 문성우 중앙응급의료센터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인천국제공항공사)
▲30일 인천공항공사 대회의실에서 열린 인천공항공사와 국립중앙의료원 간 ‘인천공항 재난사고 발생 시 응급의료 지원을 위한 업무협정 체결식’에서 인천공항공사 석준열 안전혁신실장(사진 왼쪽)이 협정서 체결 후 국립중앙의료원 문성우 중앙응급의료센터장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인천국제공항공사)
인천국제공항공사는 30일 인천공항공사 대회의실에서 국립중앙의료원과 ‘인천공항 재난사고 발생 시 응급의료 지원을 위한 업무협정’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국립중앙의료원은 응급의료에 관한 법률 제25조에 의거, 재난발생시 응급의료대응 업무를 수행하는 국가기관이다.

양 기관은 이번 업무협정 체결을 바탕으로 항공기 사고 등 인천공항에서 대규모 인명사고 발생을 대비한 대응역량을 향상시킨다는 계획이다.

앞으로 국립중앙의료원은 항공기 사고 등 대규모 인명사고를 대비해 인천공항 응급구조요원에 대한 교육을 지원하고, 인천공항공사는 국립중앙의료원 및 보건·소방·재난 거점병원 등과 합동으로 정기적인 위기대응훈련을 실시할 계획이다.

또한 유사시에 대형병원 응급의료진을 현장에 파견하고 응급환자를 인근 병원으로 신속히 이송할 수 있도록 협조하는 등 국립중앙의료원의 우수한 응급의료자원을 활용해 유사시 초기대응 역량을 향상시켜 나갈 계획이다.

인천공항공사 석준열 안전혁신실장은 “국립중앙의료원과 협조체계를 구축함으로써 인천공항 재난상황 발생 시 위기대응역량이 한층 강화되었다”며 “앞으로 공항 이용객의 안전을 최우선 가치로 두고 양 기관간 협업체계를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286,000
    • -2.26%
    • 이더리움
    • 166,400
    • -1.71%
    • 리플
    • 253.5
    • -1.59%
    • 라이트코인
    • 50,700
    • -2.31%
    • 이오스
    • 3,011
    • -1.6%
    • 비트코인 캐시
    • 241,000
    • -2.63%
    • 스텔라루멘
    • 59.5
    • -3.6%
    • 트론
    • 16.25
    • -1.46%
    • 에이다
    • 42.37
    • -2.8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8,200
    • -0.92%
    • 모네로
    • 59,850
    • -2.44%
    • 대시
    • 58,250
    • -1.35%
    • 이더리움 클래식
    • 4,441
    • -1.68%
    • 40.8
    • -2.9%
    • 제트캐시
    • 37,870
    • -1.89%
    • 비체인
    • 6.31
    • -8.28%
    • 웨이브
    • 815
    • +12.09%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1
    • -2.81%
    • 비트코인 골드
    • 6,555
    • -1.06%
    • 퀀텀
    • 2,067
    • -4.92%
    • 오미세고
    • 830
    • +0.61%
    • 체인링크
    • 2,347
    • -3.26%
    • 질리카
    • 6.201
    • -3.71%
    • 어거
    • 11,470
    • -4.4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