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특징주] YG, 양현석 전 대표 해외 원정도박 의혹에 ‘급락’

입력 2019-08-09 09:43

YG엔터테인먼트가 경찰이 양현석 전 대표이사의 해외 원정도박 의혹에 대한 내사에 들어갔다는 소식에 급락 중이다.

9일 오전 9시 43분 기준 YG엔터테인먼트는 전일보다 1500원(-5.77%%) 떨어진 2만4500원에 거래 중이다.

전날 경찰에 따르면 서울지방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는 “양 전 대표가 원정도박을 했다”는 첩보를 전달받고 내사에 착수했다. 첩보 내용은 양 전 대표가 한국과 해외를 오가며 일명 ‘환치기’를 이용해 약 13억 원을 도박 자금으로 사용한 정황에 관한 것으로 전해졌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507,000
    • +0.51%
    • 이더리움
    • 169,800
    • +0.06%
    • 리플
    • 258.3
    • +0.47%
    • 라이트코인
    • 52,100
    • +1.26%
    • 이오스
    • 3,079
    • +1.32%
    • 비트코인 캐시
    • 249,300
    • +2.55%
    • 스텔라루멘
    • 61.62
    • +0.6%
    • 트론
    • 16.99
    • +5.27%
    • 에이다
    • 43.66
    • +1.4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9,500
    • +0.74%
    • 모네로
    • 61,400
    • -1.44%
    • 대시
    • 60,050
    • +2.56%
    • 이더리움 클래식
    • 4,524
    • +0.8%
    • 42.02
    • +0.29%
    • 제트캐시
    • 38,710
    • +5.42%
    • 비체인
    • 6.875
    • -9.35%
    • 웨이브
    • 727
    • +2.2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7.2
    • +5.44%
    • 비트코인 골드
    • 6,630
    • -1.63%
    • 퀀텀
    • 2,168
    • +1.88%
    • 오미세고
    • 847
    • +1.45%
    • 체인링크
    • 2,422
    • -1.58%
    • 질리카
    • 6.595
    • +4.24%
    • 어거
    • 11,780
    • -1.0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