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경찰, 故 정두언 전 의원 부검 안 한다…"유족 뜻 존중키로"

입력 2019-07-17 09:29

(연합뉴스)
(연합뉴스)

경찰이 고(故) 정두언 전 새누리당(자유한국당 전신) 의원을 부검하지 않기로 결정했다.

서울 서대문경찰서는 "타살 혐의점이 발견되지 않은 점과 유족의 뜻을 존중해 부검하지 않기로 했다"고 17일 밝혔다.

앞서 故 정두언 전 의원은 16일 오후 4시 25분께 서울 서대문구 홍은동의 한 야산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경찰은 폐쇄회로(CC)TV 확인과 현장 감식·검시 결과와 유족 진술 등을 종합해 타살 혐의점이 발견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故 정두언 전 의원은 오후 2시 30분께 북한산 자락길에서 자신의 운전기사가 운전한 차에서 내려 산쪽으로 올라갔다. 이후 오후 3시 42분께 故 정두언 전 의원의 부인은 그가 자택에 남긴 유서를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지만, 경찰과 소방당국이 함께 수색에 나서 정 전 의원을 발견했을 때는 이미 숨진 상태였다.

유서에는 가족에게 미안하다는 취지의 내용이 담긴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故 정두언 전 의원의 시신은 신촌 세브란스 병원에 안치됐다. 발인은 19일 오전 9시이며, 장지는 경기 성남 분당 메모리얼파크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121,000
    • -3.51%
    • 이더리움
    • 287,900
    • -7.95%
    • 리플
    • 292.1
    • -8.46%
    • 라이트코인
    • 80,400
    • -10.17%
    • 이오스
    • 4,726
    • -4%
    • 비트코인 캐시
    • 389,400
    • -12.73%
    • 스텔라루멘
    • 73.46
    • -9.42%
    • 트론
    • 20.89
    • -11.3%
    • 에이다
    • 62.6
    • -9.25%
    • 비트코인에스브이
    • 285,700
    • -12.6%
    • 모네로
    • 87,900
    • -6.24%
    • 대시
    • 106,800
    • -11.52%
    • 이더리움 클래식
    • 10,180
    • -8.04%
    • 58.17
    • -11.46%
    • 제트캐시
    • 64,550
    • -9.28%
    • 비체인
    • 7.048
    • -10.01%
    • 웨이브
    • 1,552
    • -0.8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74.9
    • -8.15%
    • 비트코인 골드
    • 10,290
    • -11.45%
    • 퀀텀
    • 2,669
    • -10.44%
    • 오미세고
    • 1,116
    • -10.65%
    • 체인링크
    • 4,186
    • -7.8%
    • 질리카
    • 7.183
    • -14.38%
    • 어거
    • 14,360
    • -8.0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