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KT&G, 궐련담배 10년 만에 시장점유율 최고점 찍었다...63.1%

입력 2019-05-09 18:19

KT&G가 전 사업 부문에서 호조를 보이며 매출 신장을 이끌었다. 궐련 담배의 시장점유율 확대가 눈에 띈다.

KT&G는 올해 1분기 연결기준 매출액 1조1850억 원, 영업이익 3511억 원을 기록했다고 9일 공시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매출은 11%, 영업이익은 12.8% 증가한 수치다.

전자담배 시장이 지속적으로 성장하는 한편으로 궐련 담배 역시 전략 브랜드 중심의 신제품, 한정판 출시 등을 통해 브랜드 경쟁력을 꾀하고 있다. KT&G의 궐련 담배 1분기 시장 점유율은 전년 동기 대비 1.4%포인트 상승해 지난 10년 간 가장 높은 63.1%의 시장 점유율을 차지했다.

지난해 11월 출시한 '릴 하이브리드'는 1분기 궐련형 전자담배 단말기 판매량 1위를 차지했으며, 전용 스틱 '핏'과 '믹스'도 시장 점유율 30% 수준을 기록했다.

수출 시장에서도 회복세를 나타냈다. 중동 시장의 경우, 지난해 4분기에 이어 연속으로 수출 회복세를 보였다. 인도네시아, 미국, 아프리카, 중남미 등 시장에서도 지속적인 성장세다.

KGC인삼공사 역시 호조를 기록했다. KGC인삼공사는 1분기 매출액 3987억 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1.3% 증가했다. 비 홍삼제품인 '천녹', '굿베이스' 등의 브랜드가 크게 성장하며 국내 매출을 견인했으며 해외 부문도 중국 뿌리삼 소비 증가에 긍정적 영향을 받아 7.3% 성장했다.

KT&G 관계자는 "국내에서 궐련담배 점유율이 올랐고, 궐련형 전자담배도 좋은 성과를 보여 실적 개선이 기대된다"며 "주력시장 회복, 신제품 출시, 신시장 개척 등으로 좋은 실적을 내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811,000
    • -0.92%
    • 이더리움
    • 216,000
    • -0.05%
    • 리플
    • 337
    • +3.37%
    • 라이트코인
    • 67,200
    • +0.75%
    • 이오스
    • 3,709
    • +0.95%
    • 비트코인 캐시
    • 267,200
    • -0.22%
    • 스텔라루멘
    • 73.7
    • +1.38%
    • 트론
    • 19.5
    • +4.28%
    • 에이다
    • 59.8
    • +1.5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3,000
    • -0.29%
    • 모네로
    • 60,000
    • -1.07%
    • 대시
    • 83,650
    • -1.59%
    • 이더리움 클래식
    • 5,660
    • +1.25%
    • 46.4
    • -0.85%
    • 제트캐시
    • 46,580
    • -1.98%
    • 비체인
    • 4.27
    • -2.73%
    • 웨이브
    • 991
    • -2.08%
    • 베이직어텐션토큰
    • 238
    • +2.15%
    • 비트코인 골드
    • 9,270
    • +1.15%
    • 퀀텀
    • 2,124
    • +0.38%
    • 오미세고
    • 975
    • -1.71%
    • 체인링크
    • 2,966
    • -4.2%
    • 질리카
    • 7.85
    • -0.76%
    • 어거
    • 9,705
    • -0.1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