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유통특집] 롯데제과 자일리톨껌, 국민할배 이순재 “휘바휘바∼”로 두 번째 전성기

입력 2019-04-25 17:59 수정 2019-04-25 18:03

본격적인 나들이 계절이 시작되면서 껌을 찾는 소비자들이 늘고 있다. 자일리톨껌은 식사와 간식을 먹은 후 입가심과 양치질을 대신할 수 있는 제품이다. 여기에다 성인들의 경우 껌을 씹으면 졸음 운전을 예방할 수 있고, 집중력도 높일 수 있어 필수 기호식품으로 자리 잡고 있다.

자일리톨껌 가운데 가장 인기가 좋은 제품은 롯데 자일리톨껌이다. 롯데 자일리톨껌은 우리나라 자일리톨껌 시장의 85% 이상을 차지할 만큼 높은 점유율을 자랑한다. 롯데제과는 자일리톨껌의 상징 멘트로 불렸던 ‘휘바휘바~!’를 재등장시켜 제2의 전성기를 누리겠다는 전략이다. 이를 위해 롯데제과는 휘바 할아버지 역할로 국민 배우인 이순재를 전격 발탁했다. 이순재 씨의 높은 신뢰도가 국민껌으로 자리매김한 롯데자일리톨과 잘 맞기 때문이다.

롯데제과는 그동안 자일리톨껌 모델 조건으로 높은 신뢰를 꼽아왔다. 대표적인 모델이 배우 김혜자다. 김혜자 씨 역시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배우로서 대중으로부터 높은 신뢰와 사랑을 받아 온 배우였기에 자일리톨껌 이미지 제고에 큰 역할을 했다. 롯데제과는 이번 이순재 씨의 모델 발탁을 통해 올해를 롯데자일리톨껌의 제2도약 원년으로 삼는다는 전략이다.

이번 광고의 콘셉트는 ‘롯데 자일리톨의 100% 핀란드산 자일리톨이라는 건강한 이미지를 극대화한다’는 것이다. 이번 광고에서 ‘국민할배’ 이순재 씨는 출시 초기인 2000년도 ‘휘바휘바’를 외치며 자일리톨껌을 일약 ‘국민껌’으로 만들었던 자일리톨껌의 대표 캐릭터 ‘휘바 할아버지’를 연기하게 된다. 롯데제과가 17년 전 히트시켰던 ‘휘바휘바’를 다시 리바이벌하게 된 것은 자일리톨의 성공 마케팅의 비결로 이 유행어를 빼놓을 수 없기 때문이다. 한때 롯데자일리톨껌은 판매 실적이 1800억 원에 이르던 시기에 광고를 통해 소비자에게 각인됐던 이미지가 바로 ‘휘바 할아버지’가 외치는 ‘휘바휘바’였다는 게 롯데 측 설명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182,000
    • -0.82%
    • 이더리움
    • 172,600
    • +0.17%
    • 리플
    • 216.9
    • -0.73%
    • 라이트코인
    • 49,110
    • +0.14%
    • 이오스
    • 2,826
    • +0.53%
    • 비트코인 캐시
    • 284,300
    • -1.08%
    • 스텔라루멘
    • 50.48
    • +0.68%
    • 트론
    • 14.41
    • -0.28%
    • 에이다
    • 38.8
    • -0.54%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3,200
    • -1.43%
    • 모네로
    • 64,800
    • -1.44%
    • 대시
    • 82,000
    • -1.62%
    • 이더리움 클래식
    • 6,150
    • -0.97%
    • 44.5
    • +0%
    • 제트캐시
    • 39,800
    • +0.91%
    • 비체인
    • 3.882
    • -2.02%
    • 웨이브
    • 1,135
    • -1.9%
    • 베이직어텐션토큰
    • 177.8
    • +1.02%
    • 비트코인 골드
    • 8,785
    • -2.82%
    • 퀀텀
    • 1,542
    • +0.33%
    • 오미세고
    • 659.1
    • -1.05%
    • 체인링크
    • 2,757
    • -0.79%
    • 질리카
    • 5.3
    • +9.73%
    • 어거
    • 11,800
    • -1.0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