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GS건설, 1150억원 규모 채무보증 결정

입력 2019-04-09 16:23

GS건설은 당사 거래처인 ㈜지사글로벌개발의 채무보증을 결정했다고 공시했다.

보증액은 지사글로벌개발이 한국산업은행 등에서 대출받은 1150억 원 가량이며, 이는 자기자본(3조6246억 원)의 3.17%에 해당한다. 채무보증기간은 최초 인출일로부터 48개월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811,000
    • +0.99%
    • 이더리움
    • 173,500
    • -0.17%
    • 리플
    • 265
    • +0.38%
    • 라이트코인
    • 53,100
    • +0.57%
    • 이오스
    • 3,210
    • +0.88%
    • 비트코인 캐시
    • 249,000
    • +0.52%
    • 스텔라루멘
    • 65.4
    • +1.24%
    • 트론
    • 17.1
    • -0.58%
    • 에이다
    • 45.8
    • +3.8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2,500
    • -0.09%
    • 모네로
    • 62,950
    • -0.4%
    • 대시
    • 60,450
    • -2.5%
    • 이더리움 클래식
    • 4,539
    • -0.18%
    • 42.2
    • +0.24%
    • 제트캐시
    • 34,850
    • +2.23%
    • 비체인
    • 8.11
    • +0.5%
    • 웨이브
    • 673
    • +1.5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22
    • -0.45%
    • 비트코인 골드
    • 7,045
    • -0.42%
    • 퀀텀
    • 2,043
    • +1.04%
    • 오미세고
    • 879
    • +1.5%
    • 체인링크
    • 2,423
    • +1.13%
    • 질리카
    • 7.36
    • +2.65%
    • 어거
    • 12,410
    • +2.2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