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북한 김영철, 2차 북미 회담 논의차 워싱턴행

입력 2019-01-17 19:42

▲김영철(왼쪽) 북한 통일전선부장이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과 7월 7일 북한 평양 평화의각에서 만나 이동하고 있다. 평양/로이터연합뉴스
▲김영철(왼쪽) 북한 통일전선부장이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과 7월 7일 북한 평양 평화의각에서 만나 이동하고 있다. 평양/로이터연합뉴스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이 제2차 북미정상회담 일정과 의제 등을 논의하기 위해 워싱턴으로 향했다.

김 부위원장은 17일 오전 11시 30분께 평양발 고려항공편으로 베이징 서우두 공항 2터미널에 도착한 뒤 곧바로 주중 북한대사관으로 이동했다. 이후 오후 6시 38분에 워싱턴으로 출발하는 유나이티드 항공에 탑승했다.

김 부위원장은 베이징에 도착 후 시간이 남아 주중대사관에서 휴식을 취하며 북미 협상 전략 등을 최종적으로 조율했을 것으로 보인다. 화춘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17일 정례 브리핑에서 김 부위원장의 베이징 경유 기간 중국 고위급과의 회동 여부에 대해 “구체적인 정보에 대해 아는 바가 없다”고 말했다.

이번 김 부위원장의 방미에는 지난 1차 북미 정상회담과 마찬가지로 김성혜 통일전선부 실장과 최강일 외무성 북미국장 대행이 수행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따라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과 가지는 고위급회담에 큰 변수는 없어 보인다.

김 부위원장은 미국 동부 시간으로 17일 저녁 덜레스 공항에 도착한 후 휴식을 취하고 18일 오전 폼페이오 국무장관과 고위급 회담, 18일 오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면담 등의 일정을 소화할 것으로 예상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550,000
    • -1.49%
    • 이더리움
    • 172,200
    • -1.15%
    • 리플
    • 263
    • -1.13%
    • 라이트코인
    • 52,000
    • -1.05%
    • 이오스
    • 3,078
    • -1.72%
    • 비트코인 캐시
    • 244,500
    • -0.57%
    • 스텔라루멘
    • 63.2
    • -1.1%
    • 트론
    • 16.8
    • -0.59%
    • 에이다
    • 42.9
    • -2.0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2,800
    • +0.36%
    • 모네로
    • 62,500
    • -1.11%
    • 대시
    • 59,050
    • -2.88%
    • 이더리움 클래식
    • 4,475
    • +0.43%
    • 41
    • -1.44%
    • 제트캐시
    • 35,750
    • +0%
    • 비체인
    • 7.32
    • -7.81%
    • 웨이브
    • 624
    • -6.3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07
    • -5.05%
    • 비트코인 골드
    • 6,760
    • -2.1%
    • 퀀텀
    • 2,063
    • +1.08%
    • 오미세고
    • 860
    • -0.69%
    • 체인링크
    • 2,658
    • +4.85%
    • 질리카
    • 6.56
    • -7.74%
    • 어거
    • 12,120
    • +1.2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