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현대차, 2015년형 제네시스에 구글글래스 앱 탑재”

현대자동차가 2015년 신형 제네시스에 구글글래스 ‘프리드라이브’라는 응용프로그램(앱)을 탑재할 방침이라고 3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이 보도했다.

회사는 전날 성명을 통해 신형 제네시스 운전자가 구글글래스를 이용해 원격시동, 주행루트 선정 등 주행 전 작동을 할 수 있는 앱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다.

마일즈 존슨 현대차 대변인은 “구글글래스 앱은 주행 전에 사용되며 운전 중에는 작동되지는 않는다”면서 “이 앱을 통해 운전자의 운전 스트레스를 덜어주는 것이 우리의 목표”라고 밝혔다.

존슨 대변인은 “오는 6일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가전전시회 ‘2014 CES’ 개막에 앞서 구글글래스 시스템을 선보일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닛산과 다임러의 메르세데스-벤츠가 현대차보다 앞서 이와 유사한 계획을 발표했다고 통신은 전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