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대한항공, 일본 노선 줄이고 동남아 노선 늘린다

부산~오사카, 제주~나리타ㆍ오사카 노선 운휴 예정… 일부는 일정기간 운항 중단, 감편

▲대한항공 보잉787-9(사진제공=대한항공)
▲대한항공 보잉787-9(사진제공=대한항공)

대한항공이 한일 관계 경색으로 일본 노선 공급을 조정한다. 대한항공은 동남아, 대양주, 중국 노선 등의 공급을 늘려 위기를 극복한다는 방침이다.

대한항공은 먼저 일본 일부 노선에 대한 운휴 또는 감편 조치를 실시한다고 20일 밝혔다.

우선 9월 16일부로 부산~오사카 노선(주 14회) 운휴에 들어간다. 11월 1일부터는 제주~나리타 노선(주 3회), 제주~오사카 노선(주 4회)도 운휴한다.

일부 기간만 운항하지 않는 노선도 있다.

인천~고마츠 노선(주 3회), 인천~가고시마 노선(주 3회)의 경우 9월 29일부터 11월 16일까지, 인천~아사히카와 노선(주 5회) 노선은 9월 29일부터 10월 26일까지 운항을 중단한다.

감편 노선도 있다. 주 28회 운항하던 인천~오사카 노선과 인천~후쿠오카 노선은 10월 27일부터 11월 16일까지 각각 주 21회로 감편한다.

또한 9월 29일부터 11월 16일까지 주 7회 운항하던 인천~오키나와 노선은 주 4회로, 주 14회 운항하던 부산~나리타 및 부산~후쿠오카 노선은 주 7회로 각각 감편한다.

한편 대한항공은 일본 노선 수요 감소로 여유가 생긴 공급력을 동계 스케줄 시작에 맞춰 동남아 노선, 대양주 노선, 중국 노선에 투입해 노선 경쟁력 강화에 나선다.

우선 대한항공은 10월 27일부터 인천~클락 노선에 주 7회 신규 취항한다. 또한 인천~다낭노선에 주 7회를 추가 증편해 총 주 21회를 운항할 예정이다.

인천~치앙마이 노선과 인천~발리 노선도 주 4회를 늘려 총 주 11회를 운항한다는 계획이다. 대양주 노선인 인천~브리즈번 노선도 주 2회를 늘려 총 주 7회를 운항한다.

중국 노선에는 신규 취항을 대폭 늘릴 계획이다.

인천~장가계 노선에 주 3회, 인천~항저우 노선에 주 3회, 인천~난징 노선에 주 4회 각각 신규 취항을 추진 중이다. 또한 인천~북경 노선의 경우 주 3회 늘려 주 17회 운항한다는 계획이다.

국내선 일부 노선의 공급도 늘린다. 포항~제주노선은 주 7회 신규 취항하며, 울산~제주 노선의 경우 주 2회 늘려 총 주 7회 운항할 계획이다.

회사 측은 "이번 노선 조정은 정부 인가 조건이며, 정부 인가를 받는 대로 시행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1,784,000
    • -1.23%
    • 이더리움
    • 248,400
    • -1.31%
    • 리플
    • 325
    • -2.4%
    • 라이트코인
    • 86,650
    • +0.64%
    • 이오스
    • 4,511
    • -2.7%
    • 비트코인 캐시
    • 362,600
    • -0.93%
    • 스텔라루멘
    • 79.8
    • -3.16%
    • 트론
    • 19.7
    • -5.29%
    • 에이다
    • 69.9
    • -0.9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38,700
    • -2.12%
    • 모네로
    • 81,250
    • -2.87%
    • 대시
    • 106,700
    • -3.53%
    • 이더리움 클래식
    • 7,080
    • -1.12%
    • 83.5
    • -1.76%
    • 제트캐시
    • 62,800
    • -2.18%
    • 비체인
    • 5.7
    • +0.88%
    • 웨이브
    • 1,978
    • -1.5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33
    • -2.92%
    • 비트코인 골드
    • 13,000
    • -2.18%
    • 퀀텀
    • 2,655
    • -4.12%
    • 오미세고
    • 1,246
    • -4.59%
    • 체인링크
    • 2,173
    • -0.41%
    • 질리카
    • 11.7
    • -4.1%
    • 어거
    • 12,650
    • +0.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