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한국 전통정원 ‘성락원’ 200년만에 문 열린다

▲성락원 송석정 전경(사진 = 서울시)
▲성락원 송석정 전경(사진 = 서울시)

서울 북한산 자락에 1만6000㎡ 규모로 들어서 있는 한국의 전통정원 ‘성락원’이 200년만에 시민에게 개방된다.

23일 서울시에 따르면 성락원은 이날부터 6월11일까지 시민들에게 모습을 드러낸다. 서울에 남아있는 유일한 한국의 전통정원이다.

성락원은 원래 조선 철종 때 이조판서를 지낸 심상응의 별장이었다. 조선 황족 중 유일하게 항일투쟁에 적극적으로 나선 의친왕이 35년간 별궁으로 사용했던 곳으로 서울 안에 위치한 몇 안 되는 별서정원으로 큰 의미가 있다.

도심 속에서는 드물게 풍경이 잘 보존돼 있어 1992년 사적 제378호로 지정됐다가 이후 2008년 명승 제35호로 다시 지정됐다.

성락원은 현재 개인소유로 시설을 관리하는 가구박물관은 온전한 모습으로 복원 완료되기 전에 성락원을 시민들에게 임시 개방했다.

성락원이란 이름은 ‘도성 밖 자연의 아름다움을 누리는 정원’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암반과 계곡 등 자연 지형을 최대한 살리고 인간의 손길을 최소화해 조선시대 정원의 정수를 보여준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성락원은 지형에 따라 나눠진 각 공간이 자연과 인공이 자연스럽게 어우러지는 특징을 가지고 있다. 성락원의 내원에는 인공을 가미한 자연 연못인 영벽지가 있다. 이 곳 바위에 추사 김정희의 글씨가 새겨져 있다.

서울시는 “1992년 문화재 지정 이후 여러 차례 복원사업을 통해 성락원의 원래 모습을 찾아가기 위한 노력이 계속돼 왔다”고 설명했다.

서울시와 문화재청은 함께 성락원 종합정비계획을 수립 중에 있으며 종합정비계획 결과에 따라 단계적으로 복원ㆍ정비 사업이 추진할 계획이다.

정영준 서울시 역사문화재과장은 “문화재청과 함께 성락원의 복원 및 정비를 추진함과 동시에 소유자 측과 협의해 개방 시기를 늘려 시민들에게 보다 많은 방문의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한편 관림 신청은 한국가구박물관(02-745-0181) 유선 또는 이메일 접수(info.kofum@gmail.com)로 하면 된다. 관람 시간은 오전 11시부터 오후 5시30분까지다. 관람은 사전예약에 의해 주 3일(월ㆍ화ㆍ토요일) 20명씩 이뤄진다. 관람료는 1만원이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9,544,000
    • +0.24%
    • 이더리움
    • 304,100
    • +1.4%
    • 리플
    • 474
    • -1.25%
    • 라이트코인
    • 109,900
    • +0.45%
    • 이오스
    • 7,535
    • +0.8%
    • 비트코인 캐시
    • 493,700
    • +1.45%
    • 스텔라루멘
    • 171
    • -2.84%
    • 트론
    • 32.2
    • +1.25%
    • 에이다
    • 104
    • -1.88%
    • 비트코인에스브이
    • 72,750
    • +0.34%
    • 모네로
    • 107,900
    • +4.35%
    • 대시
    • 197,300
    • -2.8%
    • 이더리움 클래식
    • 8,825
    • -1.12%
    • 102
    • -0.97%
    • 제트캐시
    • 90,000
    • +0%
    • 비체인
    • 9.18
    • -1.18%
    • 웨이브
    • 2,989
    • -1.67%
    • 베이직어텐션토큰
    • 445
    • -1.98%
    • 비트코인 골드
    • 24,240
    • -2.21%
    • 퀀텀
    • 3,714
    • +3.05%
    • 오미세고
    • 2,460
    • +6.58%
    • 체인링크
    • 1,237
    • -2.36%
    • 질리카
    • 23.7
    • +9.21%
    • 어거
    • 27,360
    • -1.9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