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핀터레스트, 美증시 데뷔...시초가, 공모가 25% 웃돌아

▲로이터연합뉴스
▲로이터연합뉴스
미국 이미지 검색업체 핀터레스트(Pinterest)가 미국 증시에 성공적으로 데뷔했다.

18일(현지시간) 핀터레스트는 ‘PINS’라는 심볼로 뉴욕증권거래소(NYSE)에 상장했다. 시초가는 23.75달러로 공모가를 25% 웃돌았다고 블룸버그통신이 전했다. 종가는 24.50달러였다.

이날 기업공개(IPO)로 핀터레스트는 14억 달러(약 1조6000억 원)를 조달, 이는 올해 미국에서 이뤄진 IPO로는 두 번째로 큰 규모다. IPO 후 핀터레스트의 기업가치는 100억 달러로 추정된다.

올해 미국 주식시장은 유니콘 상장의 ‘절호의 해’로서 차량 공유 서비스업체 우버테놀로지 등 대형 IPO가 잇따른다.

핀터레스트는 비상장 급성장 기업 ‘유니콘’ 중 하나로 시장의 관심이 높았다. 다만 앞서 상장한 차량 공유 서비스업체 리프트 주가가 IPO 이후 불안정한 가격 변동을 보이면서 핀터레스트의 IPO에 대해 우려가 컸다.

시장이 주목하는 것 중 하나는 수익성이었다. 리프트는 2018년에 9억 달러가 넘는 적자를 기록했다. 반면 핀터레스트는 작년 4분기 영업 흑자를 달성, 연간 흑자를 낸 것이 투자자의 안도로 이어지면서 IPO에 대한 시장의 불안을 말끔히 씻어냈다.

다음 달에는 올해 상장 최대어이자 사상 최대 규모의 IPO로 기대되는 차량 공유 서비스업계 1위 우버의 상장이 예정돼 있다. 우버의 기업가치는 1200억 달러에 달하는 것으로 평가되고 있다.

한편, 상장 첫날 분위기가 계속될지는 미지수다. 리프트도 상장 첫날에는 주가가 8.7% 뛰며 기대감을 높인 바 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9,315,000
    • -1.3%
    • 이더리움
    • 293,100
    • -3.45%
    • 리플
    • 453
    • -3.61%
    • 라이트코인
    • 106,800
    • -1.38%
    • 이오스
    • 7,165
    • -3.76%
    • 비트코인 캐시
    • 477,100
    • -2.33%
    • 스텔라루멘
    • 162
    • -2.4%
    • 트론
    • 31.2
    • -2.8%
    • 에이다
    • 101
    • -3.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4,000
    • -3.14%
    • 모네로
    • 100,300
    • -6.95%
    • 대시
    • 190,400
    • -2.4%
    • 이더리움 클래식
    • 8,385
    • -4.06%
    • 95.8
    • -4.1%
    • 제트캐시
    • 85,800
    • -2.55%
    • 비체인
    • 8.84
    • -1.66%
    • 웨이브
    • 3,080
    • -2.86%
    • 베이직어텐션토큰
    • 427
    • -4.68%
    • 비트코인 골드
    • 26,560
    • -3.03%
    • 퀀텀
    • 3,502
    • -4.57%
    • 오미세고
    • 2,290
    • -6.03%
    • 체인링크
    • 1,442
    • -3.22%
    • 질리카
    • 24.4
    • -2%
    • 어거
    • 27,780
    • -3.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