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은행권 신규취급 코픽스 1.94%…주담대 변동금리 소폭 상승

▲2019년 잔액기준 및 신규취급액기준 COFIX 추이(은행연합회)
▲2019년 잔액기준 및 신규취급액기준 COFIX 추이(은행연합회)

은행권 신규 취급 자금조달비용지수(COFIX·코픽스)가 올 들어 처음으로 소폭 올랐다. 이에따라 16일부터 주담대 변동금리 상품을 이용한 차주는 이자 부담이 소폭 늘어날 예정이다.

15일 은행연합회는 3월 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가 1.94%로 전달 대비 0.02%포인트 올랐다고 밝혔다. 지난 1월부터 내림세지만 3월에 방향을 바꿨다. 잔액 기준 코픽스는 2.02%로 지난 달과 같다. 2015년 8월(2.03%) 이후 가장 높은 수치다. 잔액 기준 코픽스는 2017년 9월부터 꾸준히 올랐다.

신한은행의 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와 연동하는 주담대 금리는 3.27~4.62%에서 3.29~4.64%로 0.02%포인트 올랐고 잔액 기준 코픽스와 연동하는 주담대 금리는 3.32~4.67%로 변동 없다. KB국민은행은 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와 연동하는 주담대 금리는 3.14~4.64%에서 3.16~4.66%로 높였고 잔액 기준 코픽스와 연동하는 주담대 금리는 3.39~4.89%를 유지했다.

우리은행은 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와 연동하는 주담대 금리는 3.32~4.32%에서 3.34~4.34%로 0.02%포인트 상승했다. 잔액 기준 코픽스와 연동하는 주담대 금리는 3.42~4.42%로 변동없다. 농협은행은 신규취급액 기준 코픽스와 연동하는 주담대 금리가 2.62~4.24%에서 2.64~4.26%로 높아지고 잔액 기준 코픽스와 연동하는 주담대는 2.72~4.34%로 유지된다

코픽스는 국내 8개 은행(농협은행, 신한은행, 우리은행, SC제일은행, KEB하나은행, 기업은행, 국민은행, 한국씨티은행)이 조달한 수신상품의 가중평균금리다. 은행이 실제 취급한 예·적금, 은행채 등 수신상품 금리가 인상 또는 인하될 때 이를 반영해 상승 또는 하락한다.

은행연합회는 "코픽스 연동대출을 받고자 하는 경우 코픽스의 특징을 충분히 이해한 후 신중하게 대출상품을 선택할 필요가 있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115,000
    • +3.65%
    • 이더리움
    • 260,000
    • +7.13%
    • 리플
    • 350
    • +1.16%
    • 라이트코인
    • 89,350
    • +3.18%
    • 이오스
    • 4,659
    • +1%
    • 비트코인 캐시
    • 378,300
    • +2.72%
    • 스텔라루멘
    • 92
    • +1.55%
    • 트론
    • 20.4
    • +4.08%
    • 에이다
    • 72.4
    • +3.4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5,900
    • +3.04%
    • 모네로
    • 86,050
    • +4.11%
    • 대시
    • 117,600
    • +8.79%
    • 이더리움 클래식
    • 7,280
    • +2.46%
    • 84.5
    • +1.81%
    • 제트캐시
    • 66,500
    • +7.09%
    • 비체인
    • 5.62
    • +0.18%
    • 웨이브
    • 2,028
    • +2.17%
    • 베이직어텐션토큰
    • 227
    • +4.13%
    • 비트코인 골드
    • 13,660
    • +5.73%
    • 퀀텀
    • 2,797
    • +2.57%
    • 오미세고
    • 1,338
    • +2.76%
    • 체인링크
    • 2,179
    • +3.32%
    • 질리카
    • 12.3
    • +3.36%
    • 어거
    • 12,850
    • +4.9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