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정준영ㆍ승리ㆍ최종훈, KBS 출연정지 당했다

성매매 알선, 경찰 유착, 성관계 동영상 불법촬영 및 유포 등의 혐의로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연예인들이 KBS 출연 정지를 받았다.

9일 연합뉴스 등에 따르면 빅뱅 전 멤버 승리(본명 이승현·29)와 가수 겸 방송인 정준영(30), FT아일랜드 전 멤버 최종훈(29)은 KBS로부터 한시적 출연정지 처분을 받았다.

출연정지 처분은 법원 판결이 나올 때까지 '한시적'으로 유지되지만 해제할 명백한 사유가 발생하기 전까지 방송 출연이 불가능하다.

KBS는 방송출연규제심사위원회 운영기준에 따라 위법 또는 비도덕적 행위로 사회적 물의를 일으킨 연예인 등에 대해 사안의 경중에 따라 출연섭외 자제 권고, 한시적 출연규제, 방송출연정지 등을 결정해왔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3,480,000
    • +4.32%
    • 이더리움
    • 368,800
    • +1.26%
    • 리플
    • 548
    • +0.55%
    • 라이트코인
    • 159,800
    • -0.86%
    • 이오스
    • 8,330
    • -1.12%
    • 비트코인 캐시
    • 561,500
    • +1.35%
    • 스텔라루멘
    • 163
    • +0.61%
    • 트론
    • 43
    • +0.93%
    • 에이다
    • 133
    • +0.75%
    • 비트코인에스브이
    • 269,600
    • +1.46%
    • 모네로
    • 129,300
    • -1.07%
    • 대시
    • 209,900
    • +1.15%
    • 이더리움 클래식
    • 10,850
    • +0.46%
    • 157
    • +1.94%
    • 제트캐시
    • 131,100
    • -0.68%
    • 비체인
    • 10.2
    • +12.58%
    • 웨이브
    • 3,349
    • +3.84%
    • 베이직어텐션토큰
    • 375
    • -3.1%
    • 비트코인 골드
    • 34,890
    • +3.53%
    • 퀀텀
    • 5,405
    • +17.75%
    • 오미세고
    • 2,774
    • -0.39%
    • 체인링크
    • 2,650
    • +25.11%
    • 질리카
    • 26.3
    • +0.38%
    • 어거
    • 28,530
    • +1.5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