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국내 소형가전 고공행진…청소기 26%·공청기 73% 성장

GfK, 국내 프리미엄 소형가전 성장률 발표

(자료제공 Gfk)
(자료제공 Gfk)

지난해 진공청소기와 공기청정기 등 국내 소형가전이 폭발적으로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판매대수보다 판매금액이 배 이상 늘어나며, 고가의 프리미엄 제품 수요가 두드러졌다.

26일 글로벌 시장 정보 기업 GfK에 따르면 진공청소기의 판매량은 2017년 285만 대에서 2018년 310만 대로 9%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진공청소기 판매금액은 약 7543억 원에서 무려 1조236억 원으로 전년 대비 26%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작년 기준 진공청소기의 상위 1% 이내 해당하는 제품의 평균금액은 99만9686원이었다. 전체 진공청소기의 평균판매가격(ASP)이 32만 원대인 것을 고려하면 약 3배 높은 가격이다. 그럼에도 진공청소기 소비자의 14.3%가 상위 1% 이내 제품을 구매한 것으로 드러났다.

공기청정기 판매량은 2017년 221만 대에서 2018년 314만 대로 42% 증가했다. 판매금액은 2017년 5343억 원에서 2018년 9219억 원으로 무려 73% 성장률을 기록했다. GfK는 작년 기준 공기청정기 상위 1% 이내 해당하는 제품의 평균금액은 186만2670원이라고 밝혔다.

새롭게 프리미엄 시장을 공략하고 있는 헤어드라이어와 헤어스타일러도 꾸준히 성장하고 있다. 2017년 헤어드라이어의 판매량은 223만 대에서 200만 대로 10% 감소했지만, 판매금액은 866억 원에서 1106억 원으로 28% 증가했다. 고가 제품이 많이 등장했다는 것을 짐작할 수 있다.

헤어스타일러 시장 규모는 2017년 판매액은 616억 원에서 2018년에는 802억 원으로 30% 성장했다.

GfK 관계자는 “소비자들이 건강과 편리한 라이프스타일 경험을 추구하면서 프리미엄 제품이 대중화되고 있다. 그 중에서도 공기청정기는 올해 가장 주목 받는 가전 제품이 될 것으로 보이며, 청소기는 특히 상중심 무선청소기 시장에서 프리미엄 제품의 경쟁이 치열해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4,971,000
    • +11.34%
    • 이더리움
    • 404,600
    • +9.67%
    • 리플
    • 572
    • +3.81%
    • 라이트코인
    • 163,400
    • +1.49%
    • 이오스
    • 8,720
    • +3.5%
    • 비트코인 캐시
    • 603,500
    • +8.15%
    • 스텔라루멘
    • 170
    • +4.29%
    • 트론
    • 43.8
    • +1.38%
    • 에이다
    • 153
    • +15.9%
    • 비트코인에스브이
    • 274,000
    • +0.88%
    • 모네로
    • 128,100
    • -2.88%
    • 대시
    • 219,100
    • +3.44%
    • 이더리움 클래식
    • 11,330
    • +4.04%
    • 161
    • +2.54%
    • 제트캐시
    • 138,200
    • +4.53%
    • 비체인
    • 10.3
    • -1.9%
    • 웨이브
    • 3,200
    • -0.92%
    • 베이직어텐션토큰
    • 384
    • +1.58%
    • 비트코인 골드
    • 37,510
    • +8.09%
    • 퀀텀
    • 6,620
    • +31.87%
    • 오미세고
    • 3,375
    • +21.92%
    • 체인링크
    • 2,573
    • +6.32%
    • 질리카
    • 26.2
    • -0.75%
    • 어거
    • 29,060
    • +1.6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