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대한항공 전직 임원회 "회사 근간 흔드는 외부 세력 우려"

대한항공 전직 임원회(이하 전직 임원회)가 19일 대국민 성명서를 통해 KCGI와 한진그룹의 경영권 분쟁과 관련한 입장을 밝혔다. 이 단체는 "금융 자본 논리가 항공산업에 개입할 경우 안전을 담보할 수 없다"고 주장하며 우려의 목소리를 내고 있다.

전직 임원회는 이날 "사모펀드 및 스튜어드십코드와 같은 금융 자본 논리가 항공산업에 개입하면 결국 국가항공산업을 저해하는 요소가 될 것"이라며 "대한항공 회사의 존립과 건전한 발전을 위해 정부, 시민단체, 대한항공 주주와 구성원 등 모든 이해 당사자들의 이해를 구하기 위해 이번 대 국민 성명서를 발표했다"고 했다.

전직 임원회는 성명서에서 △회사를 부정적으로 호도하는 외부 단체의 행위 중단 △행동주의 사모펀드 등 금융자본 개입의 폐해 △임직원 간 소통을 통한 문제 해결 노력 등에 대한 의견을 피력했다.

이 단체는 “대한항공은 50년의 세월 동안 전현직 임직원의 피와 땀, 눈물로 일군 회사”라며” “회사 전체를 비상식, 비윤리적인 기업으로 여론을 몰아가 회사를 위기에 빠뜨리려 하는 외부 단체는 당장 그 행위를 중단하라”고 강조했다.

이어 “항공은 안전을 최우선 가치로 하며, 그 어떤 산업보다 전문성과 경영의 안전성을 요구하는 산업”이라면서 “단기적 성과나 수익을 목표로 하는 행동주의 펀드 등의 지나친 간섭과 여론 호도는 항공산업의 안전과 발전을 저해하는 요인”이라고 지적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214,000
    • -0.37%
    • 이더리움
    • 221,700
    • +3.12%
    • 리플
    • 311
    • +2.64%
    • 라이트코인
    • 83,400
    • +1.83%
    • 이오스
    • 4,778
    • +8.22%
    • 비트코인 캐시
    • 360,200
    • +1.87%
    • 스텔라루멘
    • 86.2
    • +1.53%
    • 트론
    • 18.7
    • +2.19%
    • 에이다
    • 68.5
    • -0.1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1,300
    • +2.39%
    • 모네로
    • 83,100
    • -0.84%
    • 대시
    • 106,100
    • -1.39%
    • 이더리움 클래식
    • 7,415
    • +1.71%
    • 85
    • +1.67%
    • 제트캐시
    • 63,900
    • -0.47%
    • 비체인
    • 5.75
    • +0.88%
    • 웨이브
    • 2,009
    • -0.4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07
    • +0.98%
    • 비트코인 골드
    • 13,380
    • -0.82%
    • 퀀텀
    • 2,664
    • +1.76%
    • 오미세고
    • 1,234
    • +0.08%
    • 체인링크
    • 1,864
    • -0.8%
    • 질리카
    • 12.2
    • +0%
    • 어거
    • 12,520
    • +0.9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