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수목드라마 '빙의' 사이코패스 역 원현준 누구?…"차원이 다른 살인마 연기" 극찬 쏟아져

(출처=OCN 방송 캡처, 도레미엔터테인먼트)
(출처=OCN 방송 캡처, 도레미엔터테인먼트)

수목드라마 '빙의' 살인마 원현준이 첫 등장부터 시청자들에 눈도장을 찍었다.

6일 밤 방송된 OCN 새 수목드라마 '빙의' 1회에서는 황대두(원현준 분)와 김낙천(장혁진 분)이 대립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20년 전 세상을 공포로 몰아넣은 연쇄살인마 황대두가 유일하게 맞수라고 생각하는 사람은 형사 김낙천이었다.

황대두는 김낙천의 동료 여형사를 납치한 뒤, 그가 보는 앞에서 무참히 살해했다. 이를 본 김낙천은 이성을 잃었고, 황대두는 "다음 차례는 네 아내와 딸 차례다"라고 조롱했다.

김낙천은 황대두가 여형사를 살해한 도끼를 들었지만, 때마침 경찰들이 도착해 김낙천을 말렸다.

이후 황대두는 사형대에 올라 교수형에 처해졌다. 황대두가 사망한 뒤 망가진 삶을 살던 김낙천 형사는 2017년 "오랜만이야, 김낙천 형사"라던 의문의 인물에게 마찬가지 방식으로 살해당했다.

방송 뒤 시청자들은 "살인마 연기 역대급이었다", "혼자서 보는데 무서워서 죽는 줄 알았다", "스릴 넘친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시청자들은 1회 방송분에서 강렬한 인상을 남긴 황대두 역의 원현준에게 큰 관심을 나타냈다.

원현준은 2009년 KBS 드라마 '아이리스'로 데뷔했으며, 이후 영화 '평양성' '은밀하게 위대하게' '용의자' '암살' '암수살인' 등에 조연으로 출연한 바 있다.

한편 '빙의'는 영이 맑은 불량 형사 강필성과 강한 영적 기운을 가진 영매 홍서정이 사람의 몸에 빙의해 범죄를 저지르는 사악한 영혼을 쫓는 영혼 추적 스릴러로 배우 송새벽, 고준희, 연정훈, 조한선, 이원종, 박진우, 길해연 등이 출연한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9,391,000
    • +6.28%
    • 이더리움
    • 299,600
    • +5.49%
    • 리플
    • 476
    • +5.77%
    • 라이트코인
    • 110,200
    • +5.15%
    • 이오스
    • 7,440
    • +4.49%
    • 비트코인 캐시
    • 484,100
    • +12.81%
    • 스텔라루멘
    • 175
    • +0%
    • 트론
    • 32.3
    • +3.52%
    • 에이다
    • 105
    • +2.94%
    • 비트코인에스브이
    • 72,300
    • +1.47%
    • 모네로
    • 99,750
    • +3.9%
    • 대시
    • 179,500
    • +8%
    • 이더리움 클래식
    • 9,035
    • +4.02%
    • 106
    • +1.92%
    • 제트캐시
    • 90,400
    • +4.44%
    • 비체인
    • 9.29
    • +3.79%
    • 웨이브
    • 3,062
    • +1.05%
    • 베이직어텐션토큰
    • 460
    • -1.91%
    • 비트코인 골드
    • 24,940
    • +4.39%
    • 퀀텀
    • 3,617
    • +5.11%
    • 오미세고
    • 2,368
    • +3.22%
    • 체인링크
    • 1,294
    • -1.44%
    • 질리카
    • 21.7
    • +0%
    • 어거
    • 28,050
    • +2.7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