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LH, 2019년 공동주택용지 공급계획 설명회 개최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28일 오후 2시 성남시 분당구 소재 LH 경기지역본부 1층 강당에서 ‘2019년 공동주택용지 공급계획 설명회’를 개최한다고 이날 밝혔다.

매년 연초에 개최되는 설명회는 건설사·시행사 등을 대상으로 LH 사업지구의 연간 공동주택용지 공급물량과 공급일정에 대해 안내하는 자리다.

올해는 권치흥 LH 토지주택연구원 부동산시장분석센터장의 2019년 부동산 경기전망에 대한 특별 강연도 진행된다.

올해 LH가 공급 예정인 공동주택용지는 83필지 337만㎡ 수준으로 이 중 62필지 260만㎡는 추첨 또는 입찰을 통해 일반매각하고, 21필지 77만㎡는 사업다각화 방식으로 매각한다.

사업다각화 방식은 민간임대, 개발리츠, 민간참여공동사업 등으로 건설사들이 직접 사업에 참여 하거나 시공사로서 참여하는 방식이다.

사업다각화 방식 공급물량인 21필지 중 2필지 10만㎡는 올해 신규 공고해 공급하며, 19필지 67만㎡는 지난해 공고해 이미 공급대상자가 확정됐다.

지역별으로는 수도권이 67필지 283만㎡(전체물량의 84%), 지방권이 16필지 54만㎡(전체물량의 16%)이다.

참석을 희망하는 건설사와 시행사 등은 별도의 신청 없이 설명회 현장으로 방문하면 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LH 판매보상기획처로 문의하면 된다.

LH 관계자는 “공동주택용지 관련 정보수집과 택지확보를 원하는 건설사와 시행사 등 참여자들로 매년 설명회가 붐비고 있다”며 “올해도 일반매각을 비롯해 민간임대, 개발리츠와 같은 다양한 방식의 공급계획을 발표해 건설업계의 높은 관심을 모을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