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중기부, 올해 3400억원 투입해 스마트공장 4000곳 보급한다

투입 예산 작년보다 2.6배 많아...2022년까지 3만곳 목표

정부가 올해 스마트공장 4000곳 구축에 3400억여 원을 투입한다.

중소벤처기업부는 12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2019년 ICT융합 스마트공장 보급·확산사업'을 공고했다.

올해 스마트공장 사업 투입액은 총 3428억 원으로 지난해의 1330억 원보다 2.6배 늘어났다. 주요 사업은 △스마트공장 구축 및 고도화 △로봇활용 제조혁신 지원 △스마트 마이스터 △스마트화 역량 강화 △스마트화 수준 확인 등이다. 정부는 올해 4000곳의 스마트공장을 보급한다는 목표를 세웠다. 2022년까지 3만 개의 스마트공장을 만들겠다는 계획의 일환이다. 작년 정부와 민간이 협력해 7903개의 스마트공장이 구축됐다.

스마트공장을 신규 구축하면 1억 원을 지원받을 수 있다. 기존(5000만 원)보다 2배 높아진 것이다. 또 기존 스마트공장 구축 기업은 '레벨3(중간1) 수준' 이상으로 스마트공장을 고도화하면 기존 1억 원보다 확대된 최대 1억5000만 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상생형 스마트공장 지원을 확대해 대·중소기업 간 상생협력 확산에도 나선다. 민간 주도 제조혁신을 가속화하기 위해 2개 이상의 대기업이 공동 출연한 경우 역시 사업에 참여할 수 있도록 했다.

모델하우스를 방문하듯 기업들이 스마트공장을 편리하게 벤치마킹할 수 있도록 산업단지를 중심으로 시범공장 25개도 함께 보급한다. 25개 기업 중 5개 기업은 별도 공고를 통해 '노동친화형 시범공장' 사업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시범공장 사업에 선정되면 기업당 최대 3억 원을 지원받을 수 있고 선정 기업 중 5개 기업은 '로봇활용 제조혁신지원' 사업과 연계해 최대 6억 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업종별 특화 스마트공장 구축에 나설 경우 도입 기업과 대표 기관이 컨소시엄을 통해 스마트공장을 구축하도록 장려하는 내용도 올해 사업에 포함됐다.

로봇활용 제조혁신지원 사업 역시 지난해 30억 원에서 올해 90억 원으로 지원 규모가 늘어나며 '스마트 마이스터' 사업을 통해 선정 기업이 대기업 퇴직인력 등 스마트공장 전문가를 약 3개월 동안 파견받을 수 있는 제도도 도입했다.

스마트공장 수준확인서를 받으면 공공기관 납품 시 가점도 받을 수 있다.

사업 신청을 원하는 중소·중견기업은 스마트공장 지원사업 종합관리시스템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로봇활용 제조혁신지원 사업은 한국로봇산업진흥원 홈페이지에서 신청 서류를 받아 방문·우편 제출하면 된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6,120,000
    • +1.1%
    • 이더리움
    • 199,700
    • +0.2%
    • 리플
    • 386
    • -0.25%
    • 라이트코인
    • 93,650
    • -0.37%
    • 이오스
    • 6,255
    • -0.47%
    • 비트코인 캐시
    • 349,100
    • +1.86%
    • 스텔라루멘
    • 139
    • +0%
    • 트론
    • 30.1
    • -0.66%
    • 에이다
    • 92
    • -1.39%
    • 비트코인에스브이
    • 68,000
    • -1.3%
    • 모네로
    • 79,650
    • -0.31%
    • 대시
    • 142,600
    • +0.49%
    • 이더리움 클래식
    • 7,165
    • -0.2%
    • 92.9
    • -1.9%
    • 제트캐시
    • 79,800
    • -0.74%
    • 비체인
    • 9.91
    • -1.88%
    • 웨이브
    • 3,663
    • +1.29%
    • 베이직어텐션토큰
    • 452
    • +4.62%
    • 비트코인 골드
    • 20,710
    • -0.62%
    • 퀀텀
    • 3,380
    • -1.85%
    • 오미세고
    • 2,259
    • -1.31%
    • 체인링크
    • 1,298
    • -2.47%
    • 질리카
    • 25.2
    • -1.94%
    • 어거
    • 29,100
    • -2.5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