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북한 김영철, 2차 북미 회담 논의차 워싱턴행

▲김영철(왼쪽) 북한 통일전선부장이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과 7월 7일 북한 평양 평화의각에서 만나 이동하고 있다. 평양/로이터연합뉴스
▲김영철(왼쪽) 북한 통일전선부장이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과 7월 7일 북한 평양 평화의각에서 만나 이동하고 있다. 평양/로이터연합뉴스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이 제2차 북미정상회담 일정과 의제 등을 논의하기 위해 워싱턴으로 향했다.

김 부위원장은 17일 오전 11시 30분께 평양발 고려항공편으로 베이징 서우두 공항 2터미널에 도착한 뒤 곧바로 주중 북한대사관으로 이동했다. 이후 오후 6시 38분에 워싱턴으로 출발하는 유나이티드 항공에 탑승했다.

김 부위원장은 베이징에 도착 후 시간이 남아 주중대사관에서 휴식을 취하며 북미 협상 전략 등을 최종적으로 조율했을 것으로 보인다. 화춘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17일 정례 브리핑에서 김 부위원장의 베이징 경유 기간 중국 고위급과의 회동 여부에 대해 “구체적인 정보에 대해 아는 바가 없다”고 말했다.

이번 김 부위원장의 방미에는 지난 1차 북미 정상회담과 마찬가지로 김성혜 통일전선부 실장과 최강일 외무성 북미국장 대행이 수행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따라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과 가지는 고위급회담에 큰 변수는 없어 보인다.

김 부위원장은 미국 동부 시간으로 17일 저녁 덜레스 공항에 도착한 후 휴식을 취하고 18일 오전 폼페이오 국무장관과 고위급 회담, 18일 오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면담 등의 일정을 소화할 것으로 예상된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5,125,000
    • -1.46%
    • 이더리움
    • 396,000
    • -0.77%
    • 리플
    • 532
    • -6.5%
    • 라이트코인
    • 146,800
    • -9.49%
    • 이오스
    • 7,950
    • -8.14%
    • 비트코인 캐시
    • 566,000
    • -3.57%
    • 스텔라루멘
    • 160
    • -5.88%
    • 트론
    • 41
    • -6.17%
    • 에이다
    • 143
    • -8.33%
    • 비트코인에스브이
    • 246,800
    • -9.39%
    • 모네로
    • 121,000
    • -4.79%
    • 대시
    • 204,000
    • -5.51%
    • 이더리움 클래식
    • 10,150
    • -10.09%
    • 150
    • -6.25%
    • 제트캐시
    • 137,300
    • +1.47%
    • 비체인
    • 9.79
    • -7.64%
    • 웨이브
    • 3,024
    • -6.72%
    • 베이직어텐션토큰
    • 370
    • -3.64%
    • 비트코인 골드
    • 34,130
    • -7.95%
    • 퀀텀
    • 5,885
    • -11.57%
    • 오미세고
    • 3,240
    • +2.92%
    • 체인링크
    • 2,975
    • +16.12%
    • 질리카
    • 24.6
    • -5.38%
    • 어거
    • 27,920
    • -4.2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