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무리한 軍 망신주기 결과" "法 철퇴 압박감"…故 이재수 남긴 '말말말'

(연합뉴스)
(연합뉴스)

이재수 전 국군기무사령관의 투신 사망과 관련한 뒷이야기가 공개됐다.

7일 월간조선 보도에 따르면 이재수 전 사령관 측 관계자는 "이재수 전 사령관이 검찰 조사에 앞서 수사 및 재판 과정에서 불이익에 처할 거라고 생각했었다"라면서 "구속을 확신한 것으로 보인다"라고 밝혔다. 세월호 유가족 사찰 의혹관련 조사가 압박으로 작용해 극단적 선택을 한 것으로 풀이되는 지점이다.

관련해 해당 매체는 검찰이 무리하게 '군 망신주기'식 수사를 진행해 왔다고 지적하기도 했다. 그러면서 "이재수 전 사량관이 기개있는 군인으로 결백을 입증하기 위해 그런 선택을 한 것 같다"고 해석했다.

한편 이재수 전 사령관은 이날 오후 2시 53분경 서울 송파구에 위치한 한 오피스텔 13층에서 투신해 사망했다. 이 전 사령관은 유서를 통해 "내가 모든 걸 안고 간다" "모든 이들에게 관대한 처분이 내려지길 바란다"라는 취지의 글을 남긴 것으로 알려졌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0,960,000
    • -0.36%
    • 이더리움
    • 318,500
    • -1.11%
    • 리플
    • 513
    • -4.11%
    • 라이트코인
    • 161,900
    • +0.68%
    • 이오스
    • 8,145
    • -2.92%
    • 비트코인 캐시
    • 498,300
    • -2.29%
    • 스텔라루멘
    • 164
    • -2.38%
    • 트론
    • 38.4
    • -1.03%
    • 에이다
    • 124
    • -3.12%
    • 비트코인에스브이
    • 260,300
    • +1.83%
    • 모네로
    • 114,600
    • -0.86%
    • 대시
    • 196,900
    • -0.1%
    • 이더리움 클래식
    • 10,160
    • -2.21%
    • 155
    • -1.27%
    • 제트캐시
    • 134,900
    • +10.75%
    • 비체인
    • 9.3
    • -1.79%
    • 웨이브
    • 3,237
    • -0.33%
    • 베이직어텐션토큰
    • 418
    • -2.1%
    • 비트코인 골드
    • 31,570
    • -2.83%
    • 퀀텀
    • 4,213
    • -0.87%
    • 오미세고
    • 2,474
    • -4.4%
    • 체인링크
    • 2,232
    • -0.84%
    • 질리카
    • 28.4
    • -5.01%
    • 어거
    • 28,110
    • -1.1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