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현대중공업 선박, 세계 최초 '사이버보안 기술 인증'

미국 선급협회 ABS, 초대형 원유운반선(VLCC) 인증…이달 첫 인도

▲미국 선급 ABS로부터 사이버보안 기술 인증을 받은 현대중공업 초대형 원유운반선. 사진제공 현대중공업
▲미국 선급 ABS로부터 사이버보안 기술 인증을 받은 현대중공업 초대형 원유운반선. 사진제공 현대중공업

현대중공업이 초대형 선박에 대한 사이버 보안 기술을 세계 최초로 인정받았다.

현대중공업은 최근 미국 선급협회인 ABS로부터 초대형 원유운반선(VLCC)에 대한 사이버 보안 기술 인증(CSR)을 획득했다고 12일 밝혔다. 해당 선박은 이달 말 유럽 선주에 인도된다.

이번에 인증 받은 기술은 선박 내외부 사이버 보안 위협요소로부터 주요 제어시스템을 보호하는 기능을 해, 선박의 안전성을 높여준다. ABS는 지난 10월 말 선박 내 주요 제어시스템 및 통신시스템에 대한 사이버 보안 상태를 철저히 검증했다.

최근 선박의 운항 기술에 ICT(정보통신기술)가 융합되면서, 해킹 등 외부 사이버 공격으로부터 선박시스템과 데이터를 보호하는 보안의 필요성이 강조되고 있다. 실제 세계 최대 해운회사인 머스크는 지난해 랜섬웨어 공격으로 물류시스템이 마비돼 화물 선적과 하역 작업이 중단, 약 3000억 원의 손실을 입기도 했다.

이번에 사이버 보안이 적용된 현대중공업 VLCC은 증가하는 사이버 보안 위협에 대응할 수 있는 차세대 선박이 될 것으로 보인다.

주원호 현대중공업 중앙기술원장은 “이번 인증 획득으로 보다 엄격해진 사이버 보안 기준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게 됐다”며, “향후 건조 예정인 선박에 사이버 보안 기술을 적용해 선박 품질을 높여 시장 선점에 나설 계획”이라고 말했다.

현대중공업은 선박 운용시스템과 연계 소프트웨어의 통합 사이버 보안 인증을 추진하고 있으며, 2011년 세계 최초로 스마트십시스템을 개발해 현재까지 300여 척의 선박에 탑재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9,423,000
    • -0.01%
    • 이더리움
    • 298,000
    • -1.94%
    • 리플
    • 472
    • -1.87%
    • 라이트코인
    • 108,200
    • -1.9%
    • 이오스
    • 7,435
    • -0.6%
    • 비트코인 캐시
    • 485,000
    • -0.61%
    • 스텔라루멘
    • 171
    • -2.84%
    • 트론
    • 31.5
    • -2.17%
    • 에이다
    • 103
    • -1.9%
    • 비트코인에스브이
    • 71,500
    • -2.12%
    • 모네로
    • 103,400
    • +3.45%
    • 대시
    • 197,000
    • +7.82%
    • 이더리움 클래식
    • 8,800
    • -3.13%
    • 101
    • -3.8%
    • 제트캐시
    • 91,450
    • +0.93%
    • 비체인
    • 9.08
    • -1.83%
    • 웨이브
    • 2,989
    • -2.47%
    • 베이직어텐션토큰
    • 441
    • -5.76%
    • 비트코인 골드
    • 24,080
    • -2.35%
    • 퀀텀
    • 3,600
    • -1.26%
    • 오미세고
    • 2,314
    • -2.44%
    • 체인링크
    • 1,217
    • -6.31%
    • 질리카
    • 21.2
    • -2.75%
    • 어거
    • 27,020
    • -3.0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