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문재인 대통령 국정 지지율 65%…“북한 관계 개선 긍정 평가”

지난주 대비 1%p 상승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지지율이 60%대를 유지했다. 문 대통령의 중재 외교로 북미 대화가 급물살을 타면서 이에 대한 성과가 지지율로 이어진 것으로 풀이된다.

한국갤럽이 10~11일 전국 성인 1001명을 대상으로 문 대통령의 국정수행 여론을 설문 조사한 결과, 65%가 긍정 평가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는 지난주 대비 1%p 높아진 수치다.

응답자의 25%는 부정 평가했으며 9%는 의견을 유보했다. 부정 평가율은 1%p 떨어졌다.

긍정적으로 평가한 응답자는 '북한과의 관계 개선'(42%), '외교 잘함'(12%), '대북ㆍ안보 정책'(8%), '최선을 다함ㆍ열심히 한다', '서민 위한 노력ㆍ복지 확대'(이상 6%), '전 정권보다 낫다'(3%) 순으로 이유를 꼽았다.

부정 평가자는 '경제ㆍ민생 문제 해결 부족'(44%), '대북 관계ㆍ친북 성향'(22%), '최저임금 인상'(6%), '북핵ㆍ안보', '일자리 문제ㆍ고용 부족'(이상 3%) 등을 지적했다.

갤럽은 "이번 주 대통령 직무 긍정률과 부정률의 평가 이유는 전반적으로 지난주와 비슷하다"고 말했다.

연령별 긍·부정률은 20대 73%·19%, 30대 75%·18%, 40대 71%·20%, 50대 59%·34%, 60대 53%·33%다.

정당 지지율은 민주당 43%, 무당층 27%, 한국당 11%, 정의당 10%, 바른미래당 8%, 민주평화당 1% 순으로 나타났다.

이번 집계는 전국 19세 이상 유권자 7652명에게 통화를 시도해 최종 1001명이 응답했다. 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 ±3.1%p이며, 13%의 응답률을 나타냈다. 자세한 사항은 한국갤럽과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0,842,000
    • -1.69%
    • 이더리움
    • 317,600
    • -1.97%
    • 리플
    • 509
    • -0.19%
    • 라이트코인
    • 159,100
    • -1.11%
    • 이오스
    • 8,065
    • -4.21%
    • 비트코인 캐시
    • 490,000
    • -4.57%
    • 스텔라루멘
    • 164
    • -1.79%
    • 트론
    • 37.8
    • -2.82%
    • 에이다
    • 125
    • -1.57%
    • 비트코인에스브이
    • 255,100
    • -0.23%
    • 모네로
    • 113,500
    • -1.73%
    • 대시
    • 197,500
    • +0.81%
    • 이더리움 클래식
    • 10,050
    • -3.55%
    • 154
    • -1.28%
    • 제트캐시
    • 126,900
    • +1.6%
    • 비체인
    • 9.35
    • -1.37%
    • 웨이브
    • 3,202
    • -2.55%
    • 베이직어텐션토큰
    • 409
    • -7.46%
    • 비트코인 골드
    • 31,570
    • -3.66%
    • 퀀텀
    • 4,188
    • -2.14%
    • 오미세고
    • 2,433
    • -6.24%
    • 체인링크
    • 2,247
    • -2.55%
    • 질리카
    • 28.5
    • -8.94%
    • 어거
    • 28,020
    • -1.2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