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날씨와 생활] 역대급 한파 예보에 들썩이는 롱패딩

신세계백화점·노스페이스 롱패딩 2종 기획…롯데백화점은 합리적 가격 구스 100% 롱패딩 출시

▲노스페이스 스노우 다운 패딩.
▲노스페이스 스노우 다운 패딩.
올여름 역대급 폭염에 이어 겨울에는 역대급 한파까지 예고되면서 유통·패션업계가 앞다퉈 제품들을 쏟아내고 있다. 이미 작년 겨울에도 롱패딩이 불티나게 팔려 재미를 본 유통·패션업계는 올 상반기 얼리버드 롱패딩 대전을 한 차례 연 것을 비롯해 이번 롱패딩 마케팅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27일 업계에 따르면 신세계백화점은 아웃도어 브랜드 노스페이스와 손잡고 벤치다운(롱패딩)을 단독 상품으로 판매하고 있다. 두 회사가 함께 선보이는 롱패딩은 올겨울 노스페이스의 주력 상품이기도 한 ‘스노우 다운 패딩’과 노스페이스 화이트라벨의 ‘티볼 롱패딩’이다. 특히 티볼 롱패딩은 이달 초 신세계몰에서 선판매를 진행한 결과 초도 물량 400장이 모두 완판되기도 했다.

신세계백화점 관계자는 “올겨울 스트리트 패션 강세와 더불어 강추위 때문에 롱패딩의 인기는 지속할 것으로 보인다”며 “5~8월 최대 30% 할인된 가격에 롱패딩 선판매를 진행한 결과 계획 대비 20% 초과한 실적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작년 평창 롱패딩 대란의 주역인 롯데백화점 역시 이번에 기획 상품을 내놨다. 롯데백화점은 본점과 31개 점포에서 구스다운 100% 롱패딩을 14만9000원에 판매하고 있다. 백화점에 입점한 유명 브랜드 패딩의 판매가 대비 30% 수준에 불과하다. 또 보온성을 강화하기 위해 지난겨울 선보인 평창 롱패딩보다 구스 솜의 중량을 70g 이상 늘리고 털 빠짐을 방지하기 위해 겉감의 밀도를 높였다. 롱패딩 제품의 특성상 보폭을 크게 걸을 수 없고 체구가 부해 보이는 단점을 보완하기 위해 옆선도 절개했다.

▲밀레 ‘리첼 벤치파카’.
▲밀레 ‘리첼 벤치파카’.
아웃도어 브랜드 밀레는 지난해 완판된 베스트셀러 ‘리첼 벤치파카’의 뉴버전을 출시했다. 올해 새롭게 출시된 리첼 벤치파카는 보관 편의성이 우수한 ‘캐리 시스템’이 더해진 게 가장 큰 특징이다. 캐리 시스템이란 재킷 내부에 숄더 스트랩을 부착해 실외에서 착용했던 부피가 큰 외투를 실내에서 편하게 보관할 수 있도록 설계한 기능이다. 몸에서 발생하는 따뜻한 열기를 외부로 빼앗기지 않고 보온력이 지속하도록 돕는 발열 안감을 적용해 보온성도 강화했다.

이 밖에 신세계인터내셔날의 리빙 브랜드 자주가 올해 처음으로 롱패딩을 출시하며 이 시장에 뛰어들었다. 이번 시즌 주력 제품인 ‘퍼펙트 슬림 다운’은 부담스럽지 않은 미디움 중량의 제품으로 한겨울까지 착용 가능하다. 탈부착 가능한 후드(모자)에는 리얼 폭스 퍼가 달려 있어 고급스러움을 느낄 수 있으며, 사용하지 않을 때는 후드를 뗄 수 있어 다양한 스타일링을 연출할 수 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3,030,000
    • +8.93%
    • 이더리움
    • 276,700
    • +7.45%
    • 리플
    • 380
    • +6.14%
    • 라이트코인
    • 108,100
    • +4.74%
    • 이오스
    • 5,170
    • +4.06%
    • 비트코인 캐시
    • 374,200
    • +14.6%
    • 스텔라루멘
    • 113
    • +5.6%
    • 트론
    • 29.6
    • +5.33%
    • 에이다
    • 99.5
    • +8.8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5,600
    • +17.87%
    • 모네로
    • 102,000
    • +5.42%
    • 대시
    • 166,200
    • +10.5%
    • 이더리움 클래식
    • 6,955
    • +9.44%
    • 102
    • +10.03%
    • 제트캐시
    • 108,500
    • +10.43%
    • 비체인
    • 7.62
    • +3.53%
    • 웨이브
    • 2,753
    • +32.67%
    • 베이직어텐션토큰
    • 294
    • +7.69%
    • 비트코인 골드
    • 30,440
    • +7.41%
    • 퀀텀
    • 3,932
    • +7.93%
    • 오미세고
    • 1,884
    • +7.1%
    • 체인링크
    • 4,655
    • +3.19%
    • 질리카
    • 17
    • +4.29%
    • 어거
    • 20,330
    • +11.1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