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이에스브이 협력사 카메라, 제주도 이어 서울대 3D 맵핑 작업 완료

이에스브이는 자율주행 기술 협력사인 미국의 자율주행 3D 맵핑(Mapping) 기술 전문기업 ‘카메라(CARMERA)’가 제주도에 이어 최근 서울대학교 내 3D 맵핑 작업을 완료했다고 3일 밝혔다.

카메라는 자사가 보유한 3D 맵핑 기술력을 활용해 서울대 내 자율주행 데이터를 확보하고, 조만간 자율주행 차량에 3D 맵핑 데이터를 적용한 뒤 시범 운행에 들어갈 계획이다. 또 조만간 타 지역으로도 맵핑 작업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회사 관계자는 “카메라는 제주도 및 서울대의 3D 맵핑 데이터를 기반으로 자율주행에 필요한 정밀지도를 우선적으로 구축할 계획”이라며 “궁극적으로는 국내 모든 지역에 대한 데이터를 확보한 후 3D 정밀지도를 구축함으로 자율주행 시대를 한층 앞당길 것”이라고 말했다.

카메라는 최근 구글 벤처스로부터 200억 원의 투자 유치에 성공하는 등 자율주행 차량 정밀지도 기술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카메라는 구글 벤처스로부터 확보한 투자금을 활용해 한국과 일본으로의 사업확장 및 차량회사, 연구기관, 자율주행 기술 개발사, MAAS MAAS(Mobility as a Service) 업체 등과의 파트너십을 체결할 예정이다.

이에스브이는 카메라의 기술을 바탕으로 실시간 업데이트가 가능한 3D 맵 데이터 사용을 위해 통신칩을 탑재하고 자율주행 차량의 제어를 위한 CPU, GPU, 저장장치를 탑재한 컴퓨팅 시스템 구축에 나선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