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라디오스타’ 조현아, 더유닛 양지원에 감정이입 “오히려 말 못 걸어”

(출처=MBC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출처=MBC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가수 조현아가 ‘더유닛’ 심사 중 출연자 양지원에 가장 마음이 갔다고 털어놨다.

18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조현아가 출연해 오디션 프로그램 ‘더유닛’에서 가장 마음이 갔던 출연자로 양지원을 꼽았다.

이날 조현아는 “당시 모두에게 감정이입을 했지만 특히 스피카의 양지원 씨에게 이입을 했다”라며 “작년에 저 역시 음악을 한 지 10년이 되었을 때다. 다시 시작하고 싶다, 리부팅하고 싶다는 생각을 많이 했었다”라고 털어놨다.

이어 “그 친구들이 다 데뷔를 한 번씩 했던 친구들이다. 그중 비슷하다고 느꼈던 또래의 친구들에게 마음이 갔다”라며 “양지원 씨가 또래기도 하고 그래서 마음이 많이 갔고 그분만 보게 되더라. 그래서 오히려 말을 못 걸었다. 끝날 때까지 한마디도 못 했다”라고 전했다.

한은수 객원기자 online@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